문화ㆍ예술

문화예술 이슈
공연 전시 행사
부천문화재단
부천예총
복사골예술제
부천필
테마 박물관
단체ㆍ동아리
부천문화원
무형문화엑스포
문화ㆍ예술인
봄꽃 축제
문화공간&시설
부천시립예술단

탑배너

부천활박물관, 14~20일 ‘활과 화살’ 주제 기획전시
현존 최고령 화살 장인이 만든 50여점
중요무형문화재 제47호 유영기 궁시장 
더부천 기사입력 2017-06-13 14:56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182


▲국가무형문화재 제47호 궁시장 유영기(오른쪽) 씨가 전수조교이자 아들인 유세현 씨와 완성된 화살을 살펴보고 있다. 사진= 영집궁시박물관 제공

| AD |

부천문화재단(대표이사 직무대행 손경년)이 위탁 운영하는 부천활박물관(부천종합운동장 소재)에서 14일부터 20일까지 중요무형문화재이자 현존 최고령(1936년생) 궁시장(弓矢匠)이 직접 만든 활과 화살을 전시한다. 궁시장은 활(弓)과 화살(矢)을 만드는 장인을 말한다.

중요무형문화재 제47호 궁시장 유영기 씨와 전수조교이자 아들인 유세현 씨가 만든 화살류 50여 점을 선보인다.

유영기 궁시장은 경기도 파주에 위치한 영집궁시박물관 설립자이자 4대째 가업을 잇는 장인으로, 현재 6대째 후손들까지 업을 이어오고 있다.

이번 전시는 국가무형문화재의 보전과 진흥을 위해 문화재청 국립무형유산원(원장 강경환)이 후원하고 한국문화재재단(이사장직무대리 이향수)이 지원하는 ‘2017년 국가무형문화재 공개 행사’로 열린다.

부천문화재단은 “이번 전시를 통해 시민들에게 우리나라 전통 화살을 소개하고, 우리 문화유산의 가치를 확산시키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관람료는 성인 1천원, 학생 600원이며, 20인 이상 단체는 성인 800원, 학생 400원이다. 65세 이상 시민과 미취학아동, 국가유공자, 장애인 등은 무료다. *부천활박물관 ☎(032)614-2678.


▲화살을 만드는 최고령 궁시장 유영기 선생의 손. 사진= 영집궁시박물관 제공


▲꿩의 깃에 민어부레풀을 바르는 모습. 사진= 영집궁시박물관 제공


▲화살을 만드는 도구들. 사진= 영집궁시박물관 제공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댓글쓰기 로그인

문화ㆍ예술

분석 설명회

재수 정규반

위더스테이트

  • 분석 설명회
  • 재수 정규반
  • 위브더스테이트
· 부천FC, 홈 3연승 무산… 수원FC에 0-..
· 부천시, 청사관리 비정규 근로자 190명..
· 제21회 BiFan 개막작 ‘7호실’… 7월..
· 강동구 의장, 제67주년 6.25참전 기념..
· [포토] 담쟁이덩굴과 비슷한 ‘하늘타..
· 휴일 밤부터 단비… 26일 월요일 종일..
· 경기도민 20% ‘5년내 이사 희망’… ..
· [포토] 포도송이처럼 영글어가는 백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