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ㆍ연예

스포츠 부천
축구
부천FC
야구
농구
육상ㆍ마라톤
기타 종목
학교 운동부
올림픽
월드컵
아시안게임
세계선수권
생활체육
레저/여행
연예계 소식
전국체전
골프

탑배너

-준PO 4차전- NC vs 롯데 우천으로 순연… 13일 열려
롯데 선발 투수는 박세웅 대신 조쉬 린드블럼
2승1패 유리한 고지 NC는 최금강 선발 나서 
더부천 기사입력 2017-10-12 17:45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463
| AD |
12일 오후 6시30분부터 창원 마산구장에서 열릴 예정이었던 롯데 자이언츠와 NC 다이노스의 2017 타이어뱅크 KBO 준플레이오프 4차전이 우천 연기됐다.

이날 오전부터 내린 비가 오후에도 그치지 않자 KBO 임채섭 경기운영위원이 오후 5시32분 우천 연기를 최종 결정했다. 4차전은 하루 미뤄져 13일 오후 6시30분 마산구장에서 열린다.

준플레이오프 4차전이 하루 미뤄지면서 1승2패로 벼랑 끝에 몰려 4차전은 반드시 이겨야만 하는 롯데는 이날 예고한 선발 투수를 박세웅 대신 조쉬 린드블럼을 선발로 내세우기로 했다.

린드블럼은 지난 8일 사직구장에서 열린 1차전에서 6이닝 5피안타 2볼넷 7탈삼진 2실점으로 퀄리티 스타트를 기록했으며, 투구수는 106개로 4일을 쉬고 마운드로 오른다.

반면 2승1패로 유리한 입장에서 1경기 여유가 있는 NC는 이날 예고한 최금강을 변경 없이 그대로 선발투수로 나선다. NC는 1차전 선발 에릭 해커의 선발 등판도 가능했지만 최금강을 선발로 내세우기로 했다.

한편, 역대 준플레이오프에서 우천으로 경기가 순연된 것은 5번째이며, 포스트시즌(가을야구)에서 우천으로 순연된 것은 17번째이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KS 5차전- KIA ‘끝내기’ㆍ두산 ‘기사회생’… 헥터 vs 니퍼트 ‘리턴매치’
-KS 4차전- KIA, 두산에 5-1 승리… 통합우승에 1승만 남겨
-KS 3차전- KIA, 6-3 두산에 승리… 2승1패
-KS 2차전- KIA, 두산에 1-0 신승… 1승1패… 양현종 무실점 완투승 ‘괴력’
-KS 1차전- 두산, 5-3으로 KIA에 승리
댓글쓰기 로그인

스포츠ㆍ연예

분석 설명회

재수 정규반

위더스테이트

  • 분석 설명회
  • 재수 정규반
  • 위브더스테이트
· [E-1 챔피언십 男축구] 한국, 일본 4-..
· 자유한국당 당협위원장 교체 대상자 6..
· 제13회 부천시 평생학습축제, 19~22일..
· 민주당, 내년 지방선거 경선룰 ‘여론..
· 그린벨트 항공사진, 인터넷 통해 무료..
· 따복하우스 2차 입주자 모집 마감… 평..
· 경기도 ‘틴틴교실 3.0’, 복지부 자살..
· 교수신문, 2017년 사자성어 ‘파사현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