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

부천시
부천시 인사
원미구(2016. 7.4 폐지)
소사구(2016. 7.4 폐지)
오정구(2016. 7.4 폐지)
행정복지센터ㆍ동(洞)
시설관리공단
경기도
중앙부처
현안 과제
지하철
추모공원
공유재산
행정조직
해외교류&방문
재산신고
우체국

탑배너

경기도, ‘근로청소년 전용 노동상담 창구’ 운영
‘특성화고 현장실습 사고 예방’ 대책 추진
오전 9시~오후 6시까지 전화ㆍ상담 받아 
더부천 기사입력 2017-12-06 11:24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163
| AD |
경기도는 북부청사 노동정책과 사무실에 ‘경기도 근로청소년 전용 노동상담창구’를 설치, 이날부터 본격 운영에 들어간다고 6일 밝혔다.

‘근로청소년 전용 노동상담창구’에는 전문 노무사가 상주하며 근로청소년의 임금 체불, 부당 업무지시, 연장ㆍ야간근무 강요, 근무 중 상해 등 근로기준법 위반사항 등에 대해 상담을 진행하게 된다.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전화(☎031-8030-2973), 대면 상담이 가능하며, 임금을 떼이거나 산재를 입는 등 명백한 피해상황 발생 시 노무사를 통해 즉시 권리구제를 진행하게 된다.

남경필 지사는 앞서 지난 4일 김복호 노동정책과장으로부터 ‘근로청소년 전용 근로상담창구 개설 방안’을 보고받은 자리에서 “제2의 민호를 막기 위해서 할 수 있는 모든 대책을 시행해야 한다. 즉시 시행하라”면서 “근로청소년의 권익을 보호할 수 있는 실질적 대책 마련도 필요하다. 경기도교육청을 비롯한 유관기관과 함께 합동대책을 마련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번 대책은 지난달 19일 제주의 한 음료업체에서 현장실습 도중 숨진 고(故) 이민호(18) 군에 이어, 26일에는 경기 안산시 한 산업체 현장에서도 실습을 하던 학생이 회사 옥상에서 투신하는 사고가 발생한 데 따른 것이다.

도는 임금 체불 등 부당한 일을 당한 근로청소년들의 경우 임금이 소액이거나 노무사 상담비용이 비싸다는 이유로 권리구제를 포기하는 경우가 많아 상담창구를 운영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경기도에는 110개 특성화고에 6만1천여명이 재학 중이며, 이 가운데 약 1만 3천여명이 올해 현장실습에 나선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

경기도교육청은 내년부터 특성화고 현장실습을 현행 6개월에서 3개월로 줄이고, 참여형태도 의무적 참여에서 자율적 참여로 변경하는 곳을 골자로 하는 ‘특성화고 현장실습 개편 추진안’을 최근 발표한 바 있다.

경기도는 자율적으로 현장학습에 참여하거나, 가정 형편상 아르바이트를 할 수 밖에 없는 청소년이 상담창구를 이용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경기도는 근로청소년을 위한 근본 대책마련을 위해 경기도교육청, 고용노동부 중부지방고용노동청, 한국노총 경기지역본부, 경기경영자총협회 등 유관기관과 함께 ‘경기도 근로청소년 노동권보호 합동지원 대책’을 마련해ㅑ 공동 추진하는 방안을 놓고 협의에 들어갈 예정이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댓글쓰기 로그인

행정

분석 설명회

재수 정규반

위더스테이트

  • 분석 설명회
  • 재수 정규반
  • 위브더스테이트
· 2018년 부천시 예산 1조7천732억5천여..
· 부천시, 지역노사민정 협력 기초자치단..
· 제13회 부천시 평생학습축제, 19~22일..
· 부천교육 ‘고교 교육과정 특성화 시범..
· 文대통령 취재 기자단 中경호원에 집단..
· ‘2017년 부천시 아파트지도자 대회’..
· 부천교육지원청, ‘흡연 예방사업 실천..
· 검찰, ‘국정농단’ 최순실 징역 25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