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ㆍ연예

스포츠 부천
축구
부천FC
야구
농구
육상ㆍ마라톤
기타 종목
학교 운동부
올림픽
월드컵
아시안게임
세계선수권
생활체육
레저/여행
연예계 소식
전국체전
골프

탑배너

[월드컵 G조] 벨기에, 잉글랜드 꺾고 조 1위… 잉글랜드 2위
16강 진출국 확정… 유럽 10개국ㆍ남미 4개국ㆍ아프리카는 전멸 
더부천 기사입력 2018-06-29 08:09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418


벨기에(FIFA 랭킹 3위)는 조별리그 G조 3경기에서 8골(2실점)을 넣는 공격력을 선보이며 강력한 우승 후보로 떠올랐다. 벨기에는 7월 3일 새벽 3시 일본과 16강전을 치른다. 이 경기에서 이기면 브라질ㆍ멕시코전 승자와 8강에서 격돌한다

| AD |

2018 FIFA(국제축구연맹) 러시아 월드컵 조별리그 3차전 마지막 경기인 G조의 벨기에-잉글랜드, 파나마-튀니지의 경기를 끝으로 16강 진출국이 모두 확정됐다.

우승 후보로 꼽히는 벨기에(FIFA 랭킹 3위)는 29일 새벽 3시(한국시간)부터 러시아 칼리닌그라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축구 종주국 잉글랜드(FIFA 랭킹 12위)와 2018 FIFA 러시아 월드컵 조별리그 G조 3차전에서 후반 6분 아드낭 야누자이(23ㆍ레알 소시에다드)의 결승골에 힘입어 1-0으로 이겼다.

▶벨기에 vs 잉글랜드- 2018 FIFA 러시아월드컵 G조 3차전 하이라이트. 유튜브 FIFA TV 보기 클릭

이로써 벨기에는 3승(승점 9)으로 조 1위로 16강에 진출했고, 잉글랜드는 2승 1패(승점 6)로 조 2위로 16강에 진출했다.

같은 G조의 튀니지(FIFA 랭킹 21위)와 파나마(55위)는 러시아 사란스크 모르도바 아레나에서 열린 최종전에서 전반 33분 파나마의 야시네 므리아(25ㆍCS 스팍시엔)가 선제골을 넣으며 전반을 1-0으로 앞섰지만, 튀지지는 후반 6분에 파크르앗딘 벤 유세프(27ㆍ알 이티파크)의 동점골에 이어, 후반 21분 와비 카즈리(27ㆍ스타드 렌)가 역전골을 터트리면서 2-1로 역전승을 거뒀다.

▶파나마 vs 튀니지- 2018 FIFA 러시아월드컵 G조 3차전 하이라이트. 유튜브 FIFA TV 보기 클릭

튀니지는 1승 2패(승점 3)로 조 3위, 미국을 제치고 월드컵 본선 무대를 처음으로 밟은 파나마는 3패(승점 0)로 최하위를 기록하며 탈락했다.

G조의 조별리그 3차전을 끝으로 2018 FIFA 러시아 월드컵DML 16강 진출국이 모두 확정됐다.

A조는 우루과이ㆍ러시아, B조는 스페인ㆍ포르투갈, C조는 프랑스ㆍ덴마크, D조는 크로아티아ㆍ아르헨티나, E조는 브라질ㆍ스위스, F조는 스웨덴ㆍ멕시코, G조는 벨기에ㆍ잉글랜드, H조는 콜롬비아ㆍ일본이 16강에 진출했다.

이번 대회 참가한 유럽 14개국 중 10개국이 16강에 진출했다.

유럽의 역대 최다 16강 진출은 1990년 이탈리아 월드컵에서 11개국이었다.

1998년 프랑스 월드컵과 2006년 독일 월드컵에서는 유럽의 10개국 16강에 올랐다.

유럽과 함께 세계 축구를 양분하는 남미는 페루를 제외한 4개국이 16강에 올랐고, 북중미에서는 멕시코, 아시아에서는 일본이 16강에 합류했다.

반면 아프리카는 1986년 이후 32년 만에 처음으로 16강 진출국이 나오지 못했다.

이번 러시아 월드컵의 조별리그 최대 이변은 FIFA 랭킹 1위이자 ‘디펜딩 챔피언’ 독일의 탈락이다. 독일은 조별리그 최종전에서 한국에 0-2로 패하며 80년 만에 16강 진출이 좌절돠는 대이변의 희생양이 됐다.

16강 경기는 30일 오후 11시(한국시간) 유럽과 남미의 대표 주자인 프랑스와 아르헨티나의 빅매치로 시작된다.

아르헨티나는 리오넬 메시(31ㆍFC 바르셀로나)를 앞세워 두 대회 연속 결승 진출에 도전한다.

이어 7월 1일 열리는 우루과이의 포르투갈의 경기는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3ㆍ레알 마드리드)와 루이스 수아레스(31ㆍ바르셀로나)의 특급 스트라이커 대결에 관심이 모아진다.

◆2018 FIFA 러시아 월드컵 A~H 순위

▲25일(A조 3차전)= 오후 11시 우루과이-러시아(우루과이 3-0 승리), 사우디아라비아-이집트(사우디아라비아 2-1 승리).

*A조= 1위 우루과이 3승(승점 9), 2위 러시아 2승 1패(승점 6), 3위 사우디아라비아 1승 2패(승점 3), 4위 3패(승점 0).

▲26일(B조 3차전)= 새벽 3시 이란-포르투갈(1-1 무승부), 스페인-모로코(2-2 무승부),

*B조= 1위 스페인 1승 2무(승점 5), 2위 포르투갈 1승 2무(승점 5), 3위 이란 1승 1무 1패(승점 4), 4위 모로코 1무 2패(승점 1).

▲26일(C조 3차전)= 오후 11시 덴마크-프랑스(0-0 무승부), 호주-페루(페루 2-0 승리).

*C조= 1위 프랑스 2승 1무(승점 7), 2위 덴마크 1승 2무(승점 5), 페루 1승 2패(승점 3), 호주 1무 2패(승점 1).

▲27일(D조 3차전)= 새벽 3시 나이지리아-아르헨티나(아르헨티나 2-1 승리), 아이슬란드-크로아티아(크로아티아 2-1 승리).

*D조= 1위 크로아티아 3승(승ㄹ점 9), 2위 아르헨티나 1승 1무 1패(승점 4), 3위 나이지리아 1승 2패(승점 3), 4위 아이슬란드 1무 2패(승점 1).

▲27일(F조 3차전)=오후 11시 멕시코-스웨덴(스웨덴 3-0 승리), 한국-독일(한국 2-0 승리).

*F조= 1위 스웨덴 2승 1패(승점 6), 2위 멕시코 2승 1패(승점 6), 3위 한국 1승 2패(승점 3), 4위 1승 2패(승점 3).

▲28일(E조 3차전)= 새벽 3시 세르비아-브라질(브라질 2-0 승리), 스위스-코스타리카(2-2 무승부).

*E조= 1위 브라질 2승 1무(승점 7), 2위 스위스 1승 2무(승점 5), 3위 세르비아 1승 2패(승점 3), 4위 코스타리카 1무 2패(승점 1).

▲28일(H조 3차전)= 오후 11시 일본-폴란드(폴란드 01 승리), 세네갈-콜롬비아(콜롬비아 1-0 승리).

*H조= 1위 콜롬비아 2승 1패(승점 6), 2위 일본 1승 1무 1패(승점 4), 3위 세네갈 1승 1무 1패(승점 4), 4위 폴란드 1승 2패(승점 2).

▲29일(G조 3차전)= 새벽 3시 잉글랜드-벨기에(벨기에 1-0 승리), 파나마-튀니지(튀니지 2-1 승리).

*G조= 1위 벨기에 3승(승점 9), 2위 잉글랜드 2승 1패(승점 6), 3위 튀니지 1승 2패(승점 3), 4위 파나마 3패(승점 0).

◆ 2018 FIFA 러시아 월드컵 16강전 토너먼트 대진표

▲30일= 오후 11시 C조 1위(프랑스) vs D조 2위(아르헨티나).

▲7월 1일= 새벽 3시 A조 1위(우루과이) vs B조 2위(포르투갈), 오후 11시 B조 1위(스페인) vs A조 2위(러시아).

▲2일= 새벽 3시 D조 1위(크로아티아) vs C조 2위(덴마크), 오후 11시 E조 1위(브라질) vs F조 2위(멕시코).

▲3일= 새벽 3시 G조 1위(벨기에) vs H조 2위(일본), 오후 11시 F조 1위(스웨덴) vs E조 2위(스위스).

▲4일= 새벽 3시 H조 1위(콜롬비아) vs G조 2위(잉글랜드).

7월 6일부터는 8강전일 열리고, 7월 14일 오후 11시에는 3~4위전이 열리며, 7월 16일 0시에는 대망의 결승전이 열린다


포르투갈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3ㆍ레알 마드리드), 아르헨티나의 리오넬 메시(31ㆍFC 바르셀로나), 브라질의 네이마르(26ㆍ파리 생제르맹).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러시아 월드컵] 프랑스 우승ㆍ크로아티아 준우승… MVP는 모드리치
프랑스, 크로아티아 4-2 꺾고 20년 만에 월드컵 우승
프랑스 vs 크로아티아, 16일 0시 FIFA컵 주인공 가린다
벨기에, 잉글랜드 2-0 꺾고 사상 첫 월드컵 3위
크로아티아, 잉글랜드에 2-1 역전승 결승 진출
댓글쓰기 로그인

스포츠ㆍ연예

2019 반수시작반

  • 2019 반수시작반
· [전문] 방탄소년단, 한국 가수 최초 유..
· 장덕천 부천시장, 10월 11일 ‘새로운..
· 태풍 ‘솔릭’, 요란했던 만큼 큰 피해..
· 두산 베어스, 2년 만에 정규시즌 우승..
· 우아한 고독과 사색 즐기는 깃동잠자리..
· ‘올해도 과꽃이 피었습니다’
· 밤이 깊을수록 더욱 환한 한가위 보름..
· 한가위 보름달 두둥실… “소원 빌어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