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

부천시
부천시 인사
원미구(2016. 7.4 폐지)
소사구(2016. 7.4 폐지)
오정구(2016. 7.4 폐지)
행정복지센터ㆍ동(洞)
부천도시공사(前시설관리공단)
경기도
중앙부처
현안 과제
지하철
추모공원
공유재산
행정조직
해외교류&방문
재산신고
우체국

탑배너

새로운경기위원회, 경기지역 여성폭력 피해지원시설 지원 강화
도내 63개 지원시설 인건비ㆍ운영비 인상 추진
사회복지시설 전담공무원 수준으로 처우 개선
근무 정원 증원ㆍ특수 근무수당도 인상할 계획 
더부천 기사입력 2018-07-09 16:14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157
| AD |
민선7기 경기도지사직 인수위원회 ‘새로운 경기위원회’ 교육여성분과(위원장 정춘숙)는 도내 성폭력 피해지원시설 23개소, 가정폭력피해자 지원시설 36개소, 폭력피해 이주여성 지원시설 4개소 등 63개 시설의 근무자들의 처우를 개선하는 등 지원시스템을 대폭 강화하기로 하고 인건비와 운영비 인상을 우선 추진한다고 9일 밝혔다.

교육여성분과에 따르면 현행 ‘경기도 여성폭력 피해자 관련 사회복지시설 전담상담사 등의 처우 및 지위 향상에 관한 조례’는 전담 상담사 등 여성폭력 피해자 지원시설 근무자에게 사회복지 전담공무원 수준의 보수를 지급하도록 권고하고 있다.

하지만 도내 여성폭력피해자 지원시설 근무자들의 연 급여는 평균 1천990여만원 수준(5호봉 기준)으로, 사회복지 전담 공무원의 2천320여만원(5호봉 기준)의 85% 수준에 그치고 있다. 이는 2년 차 사회복지전담공무원(평균 200여만원)의 평균 급여에도 못미치는 수치다.

이에 교육여성분과는 도내 여성폭력피해자 지원시설 근무자들이 ‘보건복지부 사회복지시설 종사자 인건비 가이드라인’에 맞는 처우를 받을 수 있도록 급여를 단계적으로 인상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또 가정폭력 피해자 보호시설의 근무자를 한 개소 당 3명에서 4명으로 증원하고, 근무자들의 특수근무수당 인상도 추진할 계획이다.

정춘숙 교육여성분과 위원장은 “미투운동 등 여성에 대한 폭력이 심각한 사회문제로 대두되면서 관련 상담이 증가하고 있지만, 시설 근무자들은 열악한 처우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있다”며 “지원시스템 전면 강화를 통해 각종 폭력으로부터 고통받는 여성들을 지원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경기도내에는 현재 78개소의 여성폭력피해자 시설이 운영되고 있으며, 370여 명이 근무하고 있다.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이재명 경기지사, 취임 후 첫 실ㆍ국장 회의ㆍ현안 보고받아
새로운경기위원회, 특별사법경찰단 단속분야ㆍ인력 대폭 확대
경기도 인수위 ‘새로운 경기위원회’에 정책 제안 ‘봇물’
이재명 경기지사 임기 첫 날… 재난안전대책회의 주재 비상업무 시작
이재명 경기지사 취임식 전격 취소… “모든 역량 재난 대비에 집중할 때”
댓글쓰기 로그인

행정

2019 반수시작반

  • 2019 반수시작반
· 전국 ‘찜통더위’… 부천 등 사흘째 ..
· 제22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12일..
· 제22회 BiFan, 북한영화 9편 최초 공개..
· 부천시, ‘소사 도시재생 주민공모사업..
· 부천시, ‘우리집 음식물쓰레기 제로 ..
· 소사보건센터, 제3기 아토피 건강캠프..
· 부천시 ‘게릴라 가드너’, 꾸준한 ‘..
· [개업] 심곡본동 꽃집 ‘아이디어 플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