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ㆍ지역정가

19대 총선
정치권 흐름
정가ㆍ정치인
부천시의회
시정질문/답변
해외방문
경기도의회
역대 선거 DB
국회ㆍ정당
청와대
선관위
선거법ㆍ정자법
재산신고
2011 4.27 재보선
2011 10.26 재선거
2010 6.2 지방선거
2012 4.11 도의원 보선
18대 대선
2013 4.24 재보선
2014 6.4 지방선거
2014 7·30 재보선
2015 4.29 재보선
2015 10.28 재보선
20대 총선(2016년 4.3 총선)
2016 4.13 보궐선거 부천 바선거구
19대 대선
2017.4.12 재보선
2018년 6.13지방선거
2019 4.3보궐선거
21대 총선(2020년 4.15 총선)

탑배너

안희정 전 충남지사, 2심 징역 3년6개월 선고… 법정 구속
 
더부천 기사입력 2019-02-01 15:53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712


업무상 위력을 이용해 수행 비서를 성폭력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안희정 전 충남지사가 1일 오후 열린 항소심(2심) 선고공판에서 징역 3년 6개월을 선고받고 법정 구속됐다. 2019.2.1

[속보] 지위를 이용해 비서 성폭력 혐의(업무상 위력 등에 의한 간음)에 대해 1심에서 무죄를 받은 안희정(54) 전 충남지사에 대해 1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울고등법원에서 열린 항소심 선고공판에서 2심 재판부인 서울고법 형사 12부(재판장 홍동기 부장판사)는 징역 3년6개월의 실형을 선고하고 법정 구속했다. 2심 재판부는 안희정 전 지사에 대해 40시간 성폭력 치료 명령도 내렸다.

↓추가 업데이트
앞서 1심 재판부는 안 전 지사에게 ‘위력’이라고 할 만한 지위와 권세는 있었지만, 위력을 행사해서 수행비서인 김지은 씨를 성폭행한 것은 아니라며 무죄로 판단했고, 김 씨의 진술 내용에 신빙성이 없다고 판단한 바 있다.

| AD |
하지만 2심 재판부는 “(김 씨의) 성폭행 피해 폭로 경위가 자연스럽고, 무고 목적으로 허위로 피해 사실을 지어냈다고 볼만한 아무런 자료가 없다”고 판단했다.

2심 재판부는 “도지사와 비서라는 관계로 인해 김 씨가 안 전 지사에게 순종해야 했고, 내부 사정을 쉽게 드러낼 수 없는 취약한 처지를 이용해 범행을 저질렀다”며 “피해자의 성적 자기 결정권을 현저히 침해했다”고 봤다.

2심 재판부는 또 안 전 지사가 위력을 행사했는지 여부에 대해서도 “피해자는 피해자 본인의 의사보다 조직에 따라 거처가 정해졌고, 향후에도 그럴 것이라고 예상했을 것으로 보인다”며 “안 전 지사의 지위와 권세는 자유의사를 업악하기 충분하다”고 판단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안희정 전 충남지사, 1심 무죄 선고
검찰, 안희정 전 충남지사에 징역 4년 구형
안희정 전 충남지사 두 번째 구속영장 기각… 법원 “혐의 다퉈볼 여지 있어”
안희정 전 충남지사, 4일 두 번째 영장실질심사 법원 출석
안희정 전 충남지사 구속영장 기각… “증거인멸·도망 염려 있다고 보기 어려워”
댓글쓰기 로그인

정치ㆍ지역정가

2019 반수시작반

  • 2019 반수시작반
· 여야 4당 의총에서 패스트트랙 합의안..
· 오정동 군부대 이전 확정… “65년 만..
· 부천시, “문화예술회관 2019년 3월경..
· 경기도, 경기행복주택 올해 8곳에서 1..
· 책마루도서관, 5월 23일 작가 초청 부..
· 자꾸 건조해지는 질환 ‘쇼그렌 증후군..
· 제2회 부천시 발달장애인가족 체육대회..
· 부천시, ‘아동 권리 옹호관’ 3명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