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

부천시
부천시 인사
원미구(2016. 7.4 폐지)
소사구(2016. 7.4 폐지)
오정구(2016. 7.4 폐지)
행정복지센터ㆍ동(洞)
부천도시공사(前시설관리공단)
경기도
중앙부처
현안 과제
지하철
추모공원
공유재산
행정조직
해외교류&방문
재산신고
우체국

탑배너

경기도, “기본소득 도입 찬성 여론, 토론과 숙의 거친 뒤 1.6배 상승”
1차 여론조사→ 토론과 숙의 후 2차 및 3차 여론조사 실시 결과
기본소득 도입 찬성 50%→ 79%, 추가세금 부과 동의 34%→ 67% 
더부천 기사입력 2020-10-14 08:51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470


기본소득 도입 찬반

경기도가 ‘기본소득’을 주제로 실시한 ‘2020 도정정책 공론화 조사’에 참가한 도민 79%가 기본소득 도입에 찬성 의견을 보였다. 특히 ‘숙의·토론 과정’을 통해 기본소득에 대한 이해가 높아질수록 기본소득 도입에 찬성하고 증세에 동의하는 정도가 높아진 것으로 나타났다.

‘공론화 조사’는 도민이 정책 사안에 관한 충분한 토론과 숙의 과정을 거친 뒤 설문에 응답하도록 하는 조사로, 지난 8월 4~18일까지 4천50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1차 여론조사’와, 도민참여단 216명이 지난 9월 26~27일 비대면 온라인 숙의 토론회에 참가해 실시한 ‘2·3차 여론조사’ 결과를 종합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도민 참여단은 1차 여론조사의 전체 응답자 가운데 성·연령·지역 등 대표성을 고려해 선정됐으며, 이와는 별도로 지난해 공론화 조사에 참여한 도민참여단 23명도 토론회에 참여했다.

1차 조사는 아무런 사전 학습 없이 진행됐으며, 2차 조사는 혼자 토론 자료집을 학습한 뒤, 3차 조사는 온라인으로 개최된 토론회에 참여해 전문가 발표·분임 토의·질의응답 등 충분한 숙의과정을 거친 뒤 실시됐다.

기본소득의 도입과 재원 마련에 대한 도민의 인식은 숙의 과정을 거친 후 뚜렷하게 변화된 것으로 나타났다.

먼저 ‘기본소득 도입’에 대한 조사 결과 변화를 보면, 1차 조사 당시 50% 수준이었던 ‘기본소득 도입에 찬성한다’는 응답은 2차 조사에서 66%로 상승한데 이어 3차 최종 조사에서 79%까지 1.6배 높아진 것으로 조사됐다.

이와 함께 ‘기본소득제가 도입될 경우 추가 세금 부과에 동의하는지’에 대한 물음에는 1차 34%, 2차 46%에 이어 3차에서는 67%가 찬성 의견을 피력한 것으로 집계됐다.

이번 공론화에서는 3가지 재원 마련 모델을 제시했다. 방안별로 살펴보면, 기본소득형 토지세 추진에 찬성하는 의견은 1차 39%, 2차 53%, 3차 67% 등이었으며, 탄소세 추진에 찬성한다는 의견은 1차 58%, 2차 68%, 3차 82%, 소득세 추진에 찬성한다는 응답은 1차 43%, 2차 52%, 3차 64% 등으로 나타났다.

기본소득에 대한 이해도가 높아질수록 기본소득 재원 마련에 대한 동의가 높아졌으며, 이 중 탄소세 도입에 대한 찬성률이 가장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기본소득형 토지세 ▲기본소득형 탄소세 ▲기본소득형 소득세는 기존의 재산세·환경세·소득세는 그대로 유지하면서 토지 소유·탄소 배출량·개인 소득에 대해 신규 과세하고, 그 수입 전체를 기본소득으로 동일하게 나누는 목적세 형태의 재원 마련 방안이다.

한편, 도민참여단은 정책 실행방안으로 ▲기본소득에 대한 시범사업을 실시할 것 ▲조세 투명성을 확보해 정부 신뢰도를 높일 것 ▲기본소득에 대한 국민적 공감대 확산을 위한 노력을 계속할 것 등을 제안했다.

도민참여단의 89%는 이번 공론화조사에 대해 ‘만족한다’고 답했고, 온라인 재택 토론회 방식에 대해서도 93%가 ‘만족한다’고 평가했다.

공론화조사 연구자문위원회 위원인 강남훈 한신대 교수는 “기본소득같이 복잡한 쟁점이 있는 정책은 단순 여론조사보다 숙의와 토론을 하면서 도민의 뜻을 물어보는 것이 중요하다”면서 “이번 공론화조사 결과에서 나타난 기본소득 도입에 대한 찬반 여론의 변화는 숙고하고 이해된 상황에서 내려진 국민의 결정이란 측면에서 그 의미가 있다”고 밝혔다.

| AD |
강 교수는 “도민 3명중 2명은 기본소득형 토지세·탄소세·소득세까지도 낼 용의가 있었다”며 “이는 ‘공짜 점심’을 바라는 것이 아니라, 부담할 것은 부담하고 보장받을 것은 받겠다는 태도로 풀이된다”고 덧붙였다.

경기도는 도민참여단의 의견을 수렴하고, 그 변화 양상 등을 다양하게 분석해 정책 수립의 기초자료로 활용할 계획이다.

한편, ‘기본소득의 도입과 재원 마련 방안’을 주제로 진행된 이번 공론화조사는 경기도가 ㈜한국리서치와 갈등해결&평화센터 컨소시엄에 의뢰해 실시됐으며, 정책 및 공론분야 전문가로 구성된 공론화조사 연구자문위원회가 전 과정에 대한 검토와 자문을 실시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댓글쓰기 로그인

행정

2020윈터스쿨

  • 2020윈터스쿨
· 부천형 주차로봇 ‘나르카’ 공공부문..
· 만 70세 이상 10월 19일, 만 62세~69세..
· 잠정 중단됐던 독감 국가예방접종… 1..
· 범안동, 주민 소통ㆍ현장 행정 추진 ‘..
· 부천시 인생이모작지원센터, 온라인 교..
· 부천시 일시청소년쉼터, 직접 제작 마..
· 부천시, ‘워라밸 랜선 토크쇼’… 10..
· 경기도, 평생교육정책 발전 위한 시ㆍ..

  • 썡湲 紐삳컺 寃껊룄 꽌윭슫뜲 꽕엫뱶異쒖옣꺏 1뀈 봽濡쒖젥듃
  • 룄븞룞븞留
  • 留뚮궓궗씠듃/꽮뙆留뚮궓/썝굹엲留뚮궓
  • 궓怨좊뵫쓽 異쒖옣30냼媛쒗똿 二쇰ぉ븯뒗 궓옄.jpg
  • 泥대룞異쒖옣留뚮궓 異쒖옣뻾 肄쒓구꺘 삤뵾肄쒓구 뿬깮
  • 遺諛쒖뿭븞留
  • 뼇由쇰룞븞留
  • 셿二쇱꽦씤留덉궗吏
  • 븯궓씠留덉궗吏
  • 留덉궛硫댁븞留
  • 끂썝 뿬깮異쒖옣留덉궗吏
  • 꽌옉룞븞留
  • 븯씪硫댁븞留
  • 룄븞룞븞留
  • 젣泥쒖텧옣븘媛뵪
  • 삦泥쒖꽦씤異쒖옣留덉궗吏
  • 옣꽦異쒖옣留덉궗吏
  • 蹂댁엵 븷땲
  • H룄 寃뚯엫궪留ㅺ꼍
  • 留앷 se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