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ㆍ복지

에너지 정책
재활용ㆍ청소
복지시설
아동ㆍ청소년
여성
노인
장애인
자전거 문화
식물원/주말농장
수목원
하천ㆍ시민의강
산과 식목
주거문화
지역복지
다문화
반려동물

탑배너

경기도, 7월 5일부터 ‘반려동물 수술 등 중대진료 시 사전 설명 서면 동의’ 의무화
개정 ‘수의사법’ 시행에 따른 조치, 위반 시 100만원 이하 과태료 부과
중대진료 범위는 ‘전신마취 동반하는 내부 장기·뼈·관절 수술 및 수혈’ 
더부천 기사입력 2022-07-04 09:02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902
| AD |
경기도는 개정 ‘수의사법’의 첫 조치인 ‘반려동물의 수술 등 중대 진료에 관한 사전 설명 및 서면 동의 의무화’가 올해 7월 5일부터 시행됨에 따라 도내 동물병원 등의 철저한 숙지와 이행을 당부했다.

이에 따라 7월 5일부터 수의사가 수술 등 ‘중대 진료’를 할 경우, 사전에 동물 소유자에게 진단명, 진료의 필요성과 방법, 예상되는 부작용·후유증, 소유자 준수사항 등을 반드시 설명한 후 서면 동의를 받아야 한다.

여기서 말하는 ‘중대 진료’의 범위는 전신마취를 동반하는 내부장기·뼈·관절에 대한 수술과 수혈이 해당한다.

만약 이를 위반할 시 100만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될 수 있다.

단, 중대진료가 지체될 경우 동물의 생명이 위험해지거나 중대 장애를 가져올 우려가 있을 때는 진료 이후에 동의받을 수 있다.

이번 조치는 동물병원 이용자의 알 권리와 진료 선택권을 보장하고, 동물 의료 발전을 도모하고자 농림축산식품부가 올해 1월 4일부로 공포한 개정 ‘수의사법’에 따른 것이다.

특히 개정 수의사법에는 이번 ‘중대 진료 시 사전 설명 및 서면 동의 의무화’ 외에도 ‘중대 진료 예상 진료비용 고지 의무화’, ‘주요 동물진료업 행위에 대한 진료 비용 게시 의무화’ 조치도 포함됐다.

이 가운데 ‘진료비용 고지 의무화’는 내년 1월 5일부터 시행 예정이며, ‘진료비용 게시 의무화’의 경우 수의사가 2명 이상 동물병원은 내년 1월 5일부터, 1인 동물병원은 2024년 1월 5일부터 적용된다.

경기도는 관내 동물병원 및 관련 단체 등을 대상으로 이번 개정 ‘수의사법’ 시행에 따른 분쟁과 불이익을 받는 일이 없도록 시군, 유관기관 등과 협력해 관련 사항에 대한 홍보를 지속해서 추진할 방침이다.

경기도 동물방역위생과는 “반려동물 산업의 급격한 성장에 맞춰 이번 수의사법 개정으로 동물의료 서비스가 한층 더 발전하는 계기가 마련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이번 제도의 안착과 발전을 위해 반려동물 보호자와 동물병원은 상호 신뢰 속에 이해와 협조를 당부드린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경기도, 7~8월 ‘동물 등록 자진신고 기간’ 운영… ‘동물 등록은 법적 의무’
경기도, 반려동물 입양문화 활성화 ‘슬기로운 개(犬)인(人) 생활’ 프로그램 운영
‘경기도 동물보호복지 플랫폼’ 6월 8일 오픈
부천시, ‘춘계 광견병 예방접종’… 4월 18~29일짜지 실시
‘경기도 고양이 입양센터’, 화성 에코팜랜드 반려동물단지에 7월 중 개소
댓글쓰기 로그인

환경ㆍ복지
· 부천시, 3개 구청 복원·36개 일반동 ..
· 부천시, 10월 1일 ‘제49주년 부천시민..
· 6.1 지방선거, 전국 1만4천465곳 투표..
· ‘제7회 부천세계비보이대회(BBIC)’,..
· 경기도 중부권·동부권·남부권 ‘오존..
· 부천형 주차로봇 ‘나르카’, 상용화 ..
· 부천시보건소, ‘2022 대한민국 건강도..
· ‘제10회 부천시민 자전거 대축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