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

부천시
부천시 인사
원미구(2016. 7.4 폐지)
소사구(2016. 7.4 폐지)
오정구(2016. 7.4 폐지)
행정복지센터ㆍ동(洞)
부천도시공사(前시설관리공단)
경기도
중앙부처
현안 과제
지하철
추모공원
공유재산
행정조직
해외교류&방문
재산신고
우체국
주민자치회/마을자치회
동(洞)지역보장협의체

탑배너

경기도, 안전분야 정책 자문 ‘도민안전혁신단’ 출범… 9명 위촉
도민 중심 안전정책 마련 위한 안전관리시스템 혁신 등 역할 수행
김동연 지사 “예방·대처·사후 수습… 타성·관성 벗어나 틀 깨주길” 
더부천 기사입력 2022-12-09 16:54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363


김동연 경기도지사(오른쪽에서 두 번째_가 9일 오후 경기도청 5층 상황실에서 열린 ‘도민안전혁신단’ 위촉식 및 자문회의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 경기도 제공

경기도는 도민 중심 안전정책 마련에 도움을 줄 안전분야 정책자문 조직인 ‘도민안전혁신단’을 구성·운영에 들어갔다.

‘도민안전혁신단’은 다양한 현장에서 학식과 경험이 풍부한 각계 전문가들로 구성돼 정책 제안과 안전관리 운영 체계 적정성 등 제도 개선사항을 제시하고, 안전사고 발생 시 전문가 현장 출동과 조치 사항에 대한 자문 역할을 수행할 예정이다.

김동연 경기도지사는 9일 경기도청에서 ‘도민안전혁신단’에 참여하는 ▲박영숙 느티나무도서관장(마을 안전) ▲임승빈 명지대학교 행정학 교수(행정) ▲이상구 복지국가소사이어티 공동대표(환경 산업) ▲홍순의 한국산업안전보건공단 경기지역본부장(산업 재해) ▲정일수 안전한마을연구소장(생활 안전) ▲전치형 카이스트 과학기술정책대학원 교수(과학 기술) ▲박두용 한성대 기계전자공학부 교수(환경 공학) ▲유정 서경대 인성교양대학 교수(재난 심리) ▲정인숙 여성의전화 1366 경기북부센터장(여성 범죄) 등 9명을 위원으로 위촉했다.

김동연 지사는 위촉식에서 지난 8일 실시한 사회재난 대비 경기도 기관 합동훈련(▶관련기사 클릭)을 언급하며 “정부나 공공에서 예방하지 못하고 사고 후 제대로 대처하지 못한 것들에 대해 부끄러운 생각이 들어 참담했다”며 “만약에 이런 사고가 나게 되면 현장 지휘자의 판단과 지시를 도지사인 저까지 적극 따르겠다는 얘기를 했다. 진정한 사과와 성찰, 분명한 사실과 책임 소재 규명, 거기에 따른 일련의 조치들이 없다면 가장 중요한 예방에 있어서 큰 구멍이 날 것같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제가 (도민안전혁신단에)기대하는 것은 사고 예방과 대처, 사후 수습에 있어서 공무원이 갖고 있을 수 있는 타성과 관성에서 벗어났으면 좋겠다는 것이다. 틀을 깨주시기 바란다”며 “혁신단 활동을 통해 도민 여러분께서 안전문제에 대해 실감하고, 안전에 대한 투자나 준비가 결코 낭비가 아닌 꼭 우리가 해야 될 것이라는 의식을 가질 수 있도록 역할을 했으면 좋겠다”고 당부했다.

김 지사는 “10.29 참사 뒤 혁신단을 만들기 전에 이재열 교수님과 장시간 대화를 나누면서 많은 것을 느꼈다. 한마디로 요약하면 ‘내가 너무 모르고 있었구나’였다‘”며 “경기도가 자연재난에 대해서는 나름대로 경험과 노하우가 있지만 만에 하나 사회재난이 생긴다면 원인에서부터 예방, 대처, 수습까지 부족하다는 생각이 들어서 혁신단을 만들게 됐다. 도민의 안전과 생명에 대해서 열과 성을 다해 주시길 부탁드린다”고 강조했다.

‘도민안전혁신단’은 김동연 경기도지사가 10.29 참사 이후 발표한 도민안전 대책 중 하나다. 이 대책에 따라 경기도는 도민이 직접 참여하는 안전 제안 창구인 안전예방핫라인(010-3990-7722)을 운영 중이며, 지난 8일에는 수원역 소재 쇼핑몰에서 32개 민·관 기관이 총동원된 사회재난 대비 합동훈련을 실시했다.

| AD |
경기도는 향후 안전분야 활동가와 사회적 참사 피해자 유족 등을 추가로 위촉해 ‘도민안전혁신단’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한편, 위촉식에 이어 ‘도민안전혁신단’ 토론자로 초빙된 이재열 서울대학교 사회학과 교수가 ‘10.29 사회적 참사로 돌아본 복합재난사회 한국’이란 주제 발표를 했으며 안전관리체계 개선 방안에 대한 토론이 진행됐다.

이재열 교수는 유럽과 아시아의 압사 참사 사고를 비롯해 축구 관중법 제정(영국), 공공장소 안전관리법(중국), 인파 안전대책 마련(홍콩), 성지순례 시간 제한(사우디아라비아) 등 각국 정부의 대처를 소개하면서 재난발생 시 위험관리 역량과 정부의 역할에 대해 강조했다.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댓글쓰기 로그인

행정
· 조용익 부천시장, 2월 13~17일 10개동..
· 부천시, ‘경제 도약’ 역점 시책… 실..
· 부천시, 9월 1일자 498명 인사발령… ..
· ㈜대연, 300만원 상당 나이키 스포츠 ..
· 부천시, 부천일자리카페➜ ‘부..
· ‘2023 부천의 책 선포식’… 2월 11일..
· 부천시, ‘벼락 맞은 정장 무료 대여 ..
· [코로나19] 부천시, 2월 2일 신규 확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