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ㆍ예술

문화예술 이슈
공연 전시 행사
부천문화재단
부천예총
복사골예술제
부천필
테마 박물관
단체ㆍ동아리
부천문화원
무형문화엑스포
문화ㆍ예술인
봄꽃 축제
문화공간&시설
부천시립예술단

탑배너

2010 부천무형문화엑스포, 오는 28일 개막
오는 10월12일까지 15일간 부천영상문화단지서 개최
‘유네스코 지정 문화유산공연’ 등 다채로운 행사 선봬 
더부천 기사입력 2010-09-02 11:15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8303


△2010 부천무형문화엑스포 공식 포스터.

| AD |

‘2010 부천무형문화엑스포’(BICHEㆍBucheon World Intangible Cutural Heritage Expoㆍwww.biche.orgㆍ바로 가기 클릭) 가 오는 9월28일 개막식을 갖고 오는 10월12일까지 15일동안 부천시 원미구 상동 부천영상문화단지 내 엑스포 행사장에서 ‘전통을 딛고 미래를 발견하다’를 주제로 국내외 무형문화 관련 다양한 공연 및 시연, 전시, 체험행사가 펼쳐진다.

2008년 세계 최초로 무형문화재를 테마로 선보인 ‘부천무형문화엑스포’는 지난해는 신종플루로 취소됐으나 올해는 기획재정부로부터 국제행사 승인을 받아 첫 공식행사로 치러진다.

‘2010 부천무형문화엑스포’에서는 우선, 공연부문에서는 국내에서는 좀처럼 보기 드문 유네스코가 지정한 다양한 세계무형문화유산 공연들을 만날 수 있다.

우리나라의 대표적 전통 공연인 판소리, 처용무, 강강술래, 영산재, 강릉단오제(관노가면극), 남사당놀이를 비롯해 일본의 하야치네카구라(전통 제례의식), 인도네시아 와양인형극(전통인형극), 몽골 문스톤예술단의 모린쿠르 연주, 캄보디아 압사라무용(왕실무용) 등이 선보인다.

전시부문에서는 대한민국 무형문화재작품 초청전, 아시아와 중남미, 아프리카의 해외 무형문화 공예작품전, 현대 공예 트랜드전, 공동조형작품전 등이 열린다.

한옥 공방거리에 상주하는 7명의 무형문화재 보유자가 직접 활, 악기, 칠기 등을 제작하는 전 과정을 시연해 명인들의 숨결을 직접 느껴볼 수 있는 있으며, 어린이와 가족 관람객들을 위해 목ㆍ지필ㆍ단청ㆍ불화ㆍ도자ㆍ옥ㆍ음식 등 다양한 체험행사도 마련된다.

부천무형문화엑스포 조직위원회는 보다 많은 시민들이 무형문화를 체험할 수 있도록 입장료도 부담이 없도록 성인 5천원, 청소년 4천원, 어린이 3천원으로 책정했으며, 사전 예매자와 25인 이상 단체 입장객, 가족권 예매자 등에게는 할인혜택이 주어진다.

입장권 예매는 부천무형문화엑스포 홈페이지(www.biche.orgㆍ바로 가기 클릭)와 맥스티켓(www.maxticket.comㆍ바로 가기 클릭)을 통해 할 수 있다.

엑스포 홈페이지에서는 ‘무형문화’ 4행시 짓기, 명예홍보대사 추천하기, 엑스포 기대평 이벤트, 엑스포 홍보 동영상 스크랩 등 온라인 이벤트를 통해 무료 입장권과 웅진플레이도시 이용권, 아인스월드 입장권, 영화예매권 등 경품을 증정한다.


△2010 부천무형문화엑스포 시그니처.

2010 부천무형문화엑스포… “이것만은 꼭 챙겨보세요”

엑스포 조직위원회가 자신있게 추천하는 11개 주요 행사는 다음과 같다.

▲조선줄타기 명인전= 영화 ‘왕의 남자’로 유명한 남사당 줄꾼 권원태 예인과 그의 제자들이 조선 줄타기 최고의 기량을 보여준다.

▲인도네시아 와양인형극= 2003년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에 등재된 인도네시아 고전 예술의 진수로 자바섬에서 뮤지컬 형태로 시작된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인형극이다.

▲한국 전통음악의 진수! 명인 한마당= 전통음악의 대가인 사물놀이 김덕수, 대금연주가 이생강, 판소리의 명인 신영희 등이 공연을 펼친다.

▲부천에서 울리는 월드뮤직, 유럽으로! 세계로!- Rudiger's Friends (루디거와 친구들)= 월드뮤직 전문가 Rudiger Opperman이 중심이 되어 고대 전통 하프, 인도 전통북, 페르시안 피리 등 좀처럼 접하기 힘든 악기 연주를 통해 신비한 하모니를 들려준다.

▲중국 CCTV 국영방송 민족음악관현악단 초청공연= 1949년에 창단된 중국의 민족음악연주단체로 중국 민속악기 55인조 오케스트라로 구성됐다.

▲캄보디아 왕실무용- 압사라무용(Apsara Dance)= 손가락 동작 하나 하나에 담긴 섬세함, 발바닥의 움직임에도 법도가 있는 춤으로, 앙코르 고대제국 때부터 전통적으로 내려오는 캄보디아 궁중무용으로 유네스코에 등재된 세계 무형문화 유산.

▲힘찬 발걸음, 왕의 행진곡- 피리정악과 대취타= 중요무형문화재로 지정된 전통음악으로 왕이 행차할 때나 군대가 행진할 때 행해지던 대규모 연주를 펼친다.

▲어린이 뮤지컬 ‘꾸벅이의 일기’(연출 서승만)= 남녀노소 관객 모두가 어린 꾸벅이의 동심으로 돌아가서 이야기를 나누며, 예절의 중요성에 대해 생각해 보는 가족공연.
▲라꾸가마 도자기 체험= 라꾸기법이란 일부러 도자기 표면에 균열이 가게 해 그 균열의 패턴을 멋진 작품으로 승화시키는 특수기법으로 세상에서 하나밖에 없는 공예작품을 직접 만들어 볼 수 있다.

▲대한민국 무형문화재 작품초청전(한국1관, 한국2관)= 72개 종목의 전통공예 작품이 금속공예, 도자ㆍ옥ㆍ석공예, 목공예, 섬유공예, 악기공예, 지ㆍ필ㆍ채화공예, 초고공예 등 7가지 소재별로 2개관에 나눠 전시된다. 110여명의 무형문화재 기능보유자가 참여한다.

▲기획전시- 현대공예 트랜드전= 디자인 페어 수상 공방과 통영시의 통영 12공방을 비롯해 현대적인 디자인과 전통이 융합된 공예작품들이 선보인다. 특별전으로 정상의 골프채 제작기술에 무형문화재급 공예 장인의 솜씨를 더해 탄생된 수제 금장 명품 수제퍼터(최고가 2억원) 골프채가 소개된다.

△2010 부천무형문화엑스포 심볼마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12일 폐막 부천무형문화엑스포, 일평균 5천400명 관람
부천무형문화엑스포 행사장 ‘야경(夜景)’
무형문화엑스포…8~10일 ‘마상무예ㆍ화무가ㆍ승무’ 공연
부천무형문화엑스포 행사장에 ‘사찰문화 체험관’ 운영
부천무형문화엑스포 행사장에 ‘정크아트’ 90점 전시
댓글쓰기 로그인

문화ㆍ예술
등록된 기사가 없습니다

2020윈터스쿨

  • 2020윈터스쿨
· [코로나19] 확진 30명ㆍ완치 10명ㆍ검..
· 부천시 어느 동(洞) 봉사단체의 씁쓸한..
· 수도권 인구, 사상 첫 전체 인구 50% ..
· 민주당 부천시 4개 지역위원회, 부천시..
· 보수 통합 신당 ‘미래통합당’ 17일 ..
· [코로나19] 확진 30명… 29번 환자 접..
· 부천시, ‘스마트시티 챌린지’ 본사업..
· 부천시, 공직자 지역식당 이용 권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