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ㆍ만화

BiFan(영화제)
만화영상진흥원
영상문화단지
만화특별시, 부천
만화/애니축제
영상문화
영화 만화계 소식
새 영화
TVㆍ드라마ㆍCF

탑배너

제22회 BiFan, 자막가 추천 필수 관람 영화 10편 공개
‘호러 3편ㆍ신(新)가족 4편ㆍ판타지 3편’ 강추 
더부천 기사입력 2018-07-03 09:09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357


나이트메어(A Nightmare on Elm Street) 스틸컷.

| AD |

제22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BIFAN2018ㆍ7월 12~22일,집행위원장 최용배)는 프로그래머 추천작 12편에 이어, 관객들의 눈과 귀가 돼 주는 자막가들의 추천작 10편을 공개했다.

올해 BIFAN 2018에서는 53개국 290편(장편 163편ㆍ단편 127편)을 상영하는 관계로 “무슨 영화를 볼까” 고민하는 관객들을 위해 ‘자막가 추천 필관(필수 관람)’ 영화들을 주제별로 준비했다.

■ 짜릿한 호러 영화

▲나이트메어(A Nightmare on Elm Streetㆍ1984ㆍ감독 웨스 크레이븐)- 서영지 자막가 추천= 특별전 ‘3X3 EYES: 호러 거장, 3인의 시선’ 부문 상영작으로, 영화에 등장하는 프레디 크루거 캐릭터는 이후 공포영화 장르에서 손꼽는 아이콘으로 자리잡았다. 올해 BIFAN의 공식 포스터와 트레일러가 오마주한 세련되고 감각적인 하이틴 호러무비다.

▲공포의 침입자(Terrifiedㆍ2017ㆍ감독 데미안 루냐)- 김나영 자막가 추천= ‘월드 판타스틱 레드’ 부문에서 상영하는 아르헨티나 영화로, 이유를 알 수 없이 무덤에서 살아 돌아온 아이, 공사 소음인 줄 알았던 이웃집의 끔찍한 소리. 푸나스 경감은 일련의 불길한 사고들의 조사에 착수하고, 사건이 알려지자 초자연 현상을 조사하는 세 명의 전문가들이 찾아오고 푸나스는 이들과 공조해 사악한 존재의 정체를 쫓지만, 오히려 위험에 빠지는데….

▲원컷 오브 더 데드(One Cut of the Deadㆍ2017ㆍ감독 우에다 신이치로)- 김지원 자막가 추천= ‘월드 판타스틱 레드’ 부문에서 상영하는 일본 영화로, 원 컷 생방송 덕에 이어지는 눈물 나는 좀비영화 제작이야기. 실제로 원 컷으로 촬영된 영화 속 영화도 인상 깊다. 낡은 창고에서 좀비 영화를 찍고 있던 현장은 정말로 좀비가 나타나면서 아수라장이 된다. 3여 분의 원 신, 원 컷으로 현장을 보여주면서 전반과 후반을 전혀 다른 시점과 형식으로 관객을 혼란에 빠뜨린다.

■ 신(新)가족의 탄생

▲맘 & 대드(Mom and Dadㆍ2017ㆍ감독 브라이언 테일러)- 박결 자막가 추천= ‘월드 판타스틱 레드’ 부문에서 상영하는 미국 영화로, 터무니없지만 그래서 엄마 아빠를 다시 보게 되는 영화로, 니콜라스 케이지의 광기는 여전히 느끼하고 반갑다. 이유 모를 광기에 사로잡힌 부모들이 자식들을 사냥하기 시작했다. 단 하룻밤 만에 사랑받다가 사냥을 당하는 신세가 되어버린 칼라와 조슈아. 마른하늘에 날벼락처럼 벌어지는 무섭고도 코믹한 소동극의 결말은 정말이지 예측 불허하다.

▲스텝포드 와이브스(The Stepford Wivesㆍ1975ㆍ감독 브라이언 포브스)- 김지원 자막가 추천= 특별전 ‘시간을 달리는 여자들: SF영화에서의 여성의 재현’에서 상영하는 미국 영화로, 누구나 집에 오면 멋진 외모를 가진 배우자의 시중을 받고 싶다. 스텝포드의 아내들은 출중한 미모에 집안일 할 시간이 모자라 집 밖에조차 나가지 않는 전업 주부들이다. 깨끗함을 넘어 눈부신 멋진 집안과 싸늘한 미소를 품고 오직 남편을 기다리는 아내들의 비밀은 무엇일까. 시간과 국가를 넘어서 지금도 계속되는 성차별과 결혼 후 여성의 성 역할에 대한 고정관념을 생각해볼 수 있는 영화로, 1972년 아이라 레빈의 소설이 원작이다.

▲복수 원정대(The Revenger Squadㆍ2017ㆍ감독 조이스 베르날)- 강수지 자막가 추천= 특별전 ‘베스트 오브 아시아 Best of Asia’에서 상영하는 필리핀 영화로, 정말 히어로가 맞나 싶은 모습으로 나타나서 위기에서 사람들을 구해주는 복수 원정대. 독특한 슈퍼 파워를 쓰는 그들의 모습과 재치가 큰 재미를 준다. 필리핀 특유의 코미디와 비비드한 키치함이 넘치는 이 영화는 슈퍼 히어로의 가면을 쓴 가족 영화에 가깝다.

▲세상의 종말(The World Overㆍ2018ㆍ감독 헤스 C. 마이클스)- 정원 자막가 추천= 집 지하실에서 우연히 열쇠를 발견한 부부는 그 열쇠로 열어버린 문 너머가 궁금하다. 남편이 그 보이지 않는 곳을 둘러보러 들어가는데 아무리 기다려도 돌아오지 않고 아내는 혼자가 되어 버렸다. 기다림에 지친 아내가 따라서 들어가는데 그곳에 살고 있는 또 다른 나. 과연 이 이야기의 결말은?

■ 상상력 넘치는 판타지!

▲블루 마이 마인드(Blue My Mindㆍ2017ㆍ감독 리사 브륄만)- 김하은 자막가 추천= ‘월드 판타스틱 블루’ 부문에서 상영하는 스위스 영화로, 길냥이가 따라오고 집 어항에 자꾸 손이 가고 몸이 변해간다. 왜 나는 어릴 적 사진이 없지? 엄마는 내 친엄마가 맞나? 의문투성이인 주인공, 나는 도대체 무엇일까,.

▲말과 소녀(Horse´s Stoneㆍ2017ㆍ감독 신시아 페르난데스 트레호)- 이현아 자막가 추천= 결코 들어본 적 없는 옛날 옛적 말과 인간의 세상. 우리는 엉클어진 관계를 어떻게 회복할 수 있을까? 우화가 끝나면 답을 찾을 수 있을까?. 몸이 아파 집 안에 머물러야만 하는 소녀는 말이 되고 싶다. 할머니는 소녀에게 먼 옛날 사람과 말이 서로의 말을 알아듣고 함께 살아가는 친구였던 시절, 인간 왕과 말 왕의 전설을 들려준다.

▲마고가 마고를 만났을 때(When Margaux Meets Margauxㆍ2018ㆍ감독 소피 필리에)- 윤혜연 자막가 추천= ‘월드 판타스틱 블루’ 부문에서 상영하는 프랑스 영화로, 피 튀고 살 뜯기는 영화 틈에서 쉬어갈 수 있는 잔잔한 감성의 프랑스 영화로, 마흔다섯 마고는 전 남자친구 마크를 만나고 스물다섯 마고는 마크에게 끌린다. 두 마고는 생각보다 서로 깊이 연관돼 있다.

한편, 제22회 부천국제판스틱영화제(BIFAN 2018)는 오는 7월 12일부터 22일까지 11일간 열리며. 53개국 290편(장편 163편ㆍ단편 127편)을 상영하며, 자세한 내용은 영화제 공식 홈페이지(www.bifan.krㆍ바로 가기 클릭)에서 확인할 수 있다.


공포의 침입자(Terrified) 스틸컷.


원컷 오브 더 데드(One Cut of the Dead) 스틸컷.


맘 & 대드(Mom and Dad) 스틸컷.


스텝포드 와이브스(The Stepford Wives) 스틸컷.


복수 원정대(The Revenger Squad) 스틸컷.


세상의 종말(The World Over) 스틸컷.


블루 마이 마인드(Blue My Mind) 스틸컷.


말과 소녀(Horse´s Stone) 스틸컷.


마고가 마고를 만났을 때(When Margaux Meets Margaux) 스틸컷.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제22회 BiFan, 11일간 폭염특보에도 관객 24% 증가
제22회 BiFan 20일 폐막식… 작품상 ‘리벤지’ 수상
제22회 BiFan, 20일 오후 7시 폐막식
제22회 BiFan, 산업프로그램 B.I.G 성황리에 마무리
제22회 BiFan, 국내 최초 ‘북한영화’ 야외 무료 상영
댓글쓰기 로그인

영화ㆍ만화
등록된 기사가 없습니다

2019 반수시작반

  • 2019 반수시작반
· 부천FC, 10경기만에 승리… 서울 이랜..
· 장덕천 부천시장, 10월 11일 ‘새로운..
· 태풍 ‘솔릭’, 요란했던 만큼 큰 피해..
· 2018년 한가위 보름달, 24일 오후 6시..
· 추석연휴 첫날 22일 초저녁 부천 동쪽..
· 국회, 상가건물 임대차보호법 개정안 ..
· 김정은 국무위원장, 송이버섯 2톤 선물..
· 남북 정상, 백두산 천지에서 나눈 대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