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GO

시민사회단체
성명ㆍ논평
지역 이슈
자원봉사
외국인/다문화
부천Y녹색가게

탑배너

이사철 위원장, 포도마을 주민들로부터 감사패받아
러브호텔 신축 반대운동 관련 주민대표 고발 당하자
3년간 무료 변론맡아 2심서 선고유예 판결 이끌어내 
더부천 기사입력 2004-02-03 21:32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6688
| AD |
<속보> 한나라당 부천원미을지구당 이사철 위원장은 지난달 28일 중동신도시 원미구 중1동 포도마을 주민들로부터 감사패를 받았다.

이번 감사패는 지난 2000년 8월 포도마을 인근 중동 1162와 1162의 8 두 곳에 7층과 10층 규모의 대형 숙박시설이 부천시로부터 건축허가를 받고 신축에 들어가자 공사현장 앞에서 건립반대를 요구하며 주민들과 함께 농성을 벌여 공사를 중단토록 한 전병하, 차문자, 나병연씨 주민대표 3명과 부천YMCA 이래일 사무총장 등 4명이 건축주로부터 고발당하자 지난 3년간 무료 변론을 자청, 1심에서 유죄판결을 받았으나 항소해 지난해 12월30일 선고유예 판결을 이끌어낸 공로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댓글쓰기 로그인

NGO
등록된 기사가 없습니다
· 부천FC, ‘2024시즌 출정식’ 2월 25일..
· 부천시, 3월 1일자 274명 인사 발령…..
· 부천시, 1월 1일자 1천494명 인사 발령..
· 5선 설훈 국회의원, 현역 평가 하위10..
· 부천 지역구 국회의원 4명 “부천 선거..
· 민주당, 3곳 전략공천ㆍ4곳 전략선거구..
· 부천시, 재난안전대책본부 가동… 의료..
· 부천시, 현장 밀착 지원 ‘기업SOS 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