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

부천시
부천시 인사
원미구(2016. 7.4 폐지)
소사구(2016. 7.4 폐지)
오정구(2016. 7.4 폐지)
행정복지센터ㆍ동(洞)
부천도시공사(前시설관리공단)
경기도
중앙부처
현안 과제
지하철
추모공원
공유재산
행정조직
해외교류&방문
재산신고
우체국

탑배너

경기도, 동탄~청주국제공항 ‘수도권 내륙선’ 구축 5개 지자체와 업무협약
화성시ㆍ안성시ㆍ충청북도ㆍ청주시ㆍ진천군과 상생 협력
‘제4차 국가철도망 건설계획’ 반영 위해 공동 노력키로 
더부천 기사입력 2019-11-19 14:42 l 강영백 기자 stom@thebucheon.com 조회 224


19일 오전 경기도청 상황실에서 이재명 경기도지사와 이시종 충청북도지사, 서철모 화성시장, 한범덕 청주시장, 송기섭 진천군수, 최문환 안성시장 권한대행이 수도권 내륙선(동탄~청주국제공항) 상생협력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 왼쪽부터 최문환 안성시장 권한대행, 서철모 화성시장, 이재명 경기도지사, 이시종 충청북도지사, 한범덕 청주시장, 송기섭 진천군수. / 사진= 경기도 제공

경기도가 수도권과 중부내륙을 연결하는 ‘수도권 내륙선’ 건설 사업이 ‘제4차 국가철도망 건설계획’에 반영될 수 있도록 충청북도, 화성시, 안성시, 청주시, 진천군 등 5개 지자체와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공동 노력을 기울여 나가기로 했다.

총 2조5천335억원을 투입해 화성 동탄에서 안성과 진천을 거쳐 청주국제공항까지 이어지는 78.8km 구간의 ‘수도권 내륙선’이 구축될 경우 수도권과 비수도권의 상생 발전은 물론 경기도내에서 유일하게 철도가 없는 안성과 충청북도 일대 지역경제 활성화를 통해 ‘국가균형발전’을 도모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재명 경기도지사와 이시종 충청북도지사, 서철모 화성시장, 한범덕 청주시장, 송기섭 진천군수, 최문환 안성시장 권한대행 등 6개 지자체장은 19일 경기도청에서 이같은 내용을 담은 ‘수도권 내륙선(동탄~청주국제공항) 상생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서’에 공동 서명했다.

이 지사는 “공정함, 균형적 발전이 정말 중요한 가치인데 서울, 경기, 인천 등 수도권 집중문제로 다른 지역들이 소외감을 느끼고 투자나 발전에서도 소외되고 있는 것 같다”며 “그런 측면에서 수도권 내륙선은 지역 균형 발전에도 도움이 되고 청주공항 활성화에도 큰 도움이 되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밝혔다.

이 지사는 이어 “경기도에서 유일하게 철도가 없는 안성지역은 물론 충북지역이 새로운 발전의 계기를 맞을 수 있을 것 같다”며 “공정한 세상, 균형 발전을 이루는 대한민국, 모두가 잘 살기 위한 중요한 계기가 될 이 사업을 신속하게 차질없이 진행될 수 있도록 힘을 합쳐서 정부와 함께 잘 수행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이시종 충북지사는 “국토 한가운데를 종단하는 개념의 철도망이 수도권에서 청주공항까지 연결되는 만큼 충청권의 많은 연계효과가 있을 것”이라며 “하루빨리 반영돼 시행될 수 있도록 많은 노력을 기울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서철모 화성시장도 “충청권과 경기권이 하나로 만들 수 있는 좋은 기회라고 생각한다”며 “청주공항을 이용해 제주도를 갈 때 이용시간을 30분 정도로 단축할 수 있는 획기적인 안이고, 국가균형발전에도 큰 시너지를 발휘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범덕 청주시장은 “상생협력을 위한 수도권 내륙선이 반드시 이뤄질 것이라고 생각한다”며 “청주시도 힘을 합쳐 조기에 이뤄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송기섭 진천군수는 “수도권 내륙선은 수도권의 교통부담을 줄이고, 중부권의 개발잠재력을 획기적으로 개선할 노선”이라며 “이 노선이 현실화되면 수도권과 비수도권의 상생 발전과 현 정부의 정책기조인 포용성장의 패러다임, 개발 영역까지 확대되는 계기가 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최문환 안성시장 권한대행은 “경기도에서 철도 없는 시가 안성시로, 내륙선 철도는 안성시민들의 소원”이라며 “수도권 내륙철도가 경기도의 소통, 화합, 발전의 원동력이 되지 않을까 생각하며 하루빨리 개통되기를 희망하고 기원한다”고 말했다.

이날 협약으로 6개 지자체는 수도권 내륙선이 제4차 국가철도망 계획에 반영되도록 공동의 노력을 기울이는 한편, 최적의 노선 대안 및 타 노선 연계 방안 등 필요한 사항을 공동으로 협의하고 추진해 나가게 됐다.

경기도와 충청북도는 철도망 계획의 원활한 반영을 위해 중앙부처와 적극 협력하는 등 광역자치단체 차원의 노력을 기울이는 역할을 수행하며, 화성시ㆍ안성시ㆍ청주시ㆍ진천군 등 4개 기초자치단체는 협약사항의 업무추진을 위한 소요 경비를 분담하는 등의 역할을 맡는다.

이를 위해 6개 지자체는 효율적 업무추진 및 의견 조율을 위한 ‘실무협의회’를 구성, 운영해 나갈 계획이다.

| AD |
한편, 안성시ㆍ청주시ㆍ진천군 등 3개 지자체는 지난 3월 수도권 내륙선의 사업 타당성 검토 용역을 공동으로 추진하고, 사업이 국가철도망 건설 계획에 반영되도록 공동의 노력을 기울이는 내용을 담은 업무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이후 3개 지자체는 지난 6월 3억원(진천 40%ㆍ안성 40%ㆍ청주 20%)의 예산을 투입, 한국교통연구원에 사업타당성 검토 용역을 의뢰했다.

이에 경기도는 지난 1일 6개 지자체의 구상이 담긴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 계획안’을 취합, 국토교통부에 제출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댓글쓰기 로그인

행정

2020윈터스쿨

  • 2020윈터스쿨
· 부천시, 베르네천 하류 1.1km ‘오정 ..
· 경기도, 12월 6~8일 부천시 오정아트홀..
· 18일 밤 올가을 ‘첫 눈’(?)… 눈발 ..
· 부천도시공사, 소외이웃 돕기 ‘아나바..
· 장덕천 부천시장, 버섯 재배 ‘고리울..
· 부천시, 제283차 안전점검의 날 캠페인..
· 오정보건소, ‘독거 어르신 치매 예방..
· 부천시보건소, 겨울철 ‘수두’ 급증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