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

부천시
부천시 인사
원미구(2016. 7.4 폐지)
소사구(2016. 7.4 폐지)
오정구(2016. 7.4 폐지)
행정복지센터ㆍ동(洞)
부천도시공사(前시설관리공단)
경기도
중앙부처
현안 과제
지하철
추모공원
공유재산
행정조직
해외교류&방문
재산신고
우체국

탑배너

경기도민 ‘적극적 시민’ 유형 비중 가장 높아
경기연구원, 도민 1천200명 대상 ‘자유ㆍ안정 인식조사’ 결과
자신의 삶 평가… ‘자율성- 안정성- 영향력’ 순으로 높개 평가  
더부천 기사입력 2019-12-03 09:36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205

| AD |

경기도민은 자신의 삶에 대해 자유- 안정- 영향력 순으로 높게 평가하고 있으며, 유형별로는 ‘적극적 시민’이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경기연구원이 실시한 ‘경기도민의 자유, 안정에 대한 인식조사’에 대한 설문조사를 토대로 발간한 ‘적극적 시민, 혁신과 포용을 잇는 가교’ 보고서에 담긴 내용으로, 경기연구원은 혁신적 포용국가를 이끌 적극적 시민의 중요성을 제안했다.

현 정부는 국가가 시민 모두에게 인간다운 삶을 보장하고, 공정한 기회와 정의로운 결과를 보장해 시민 모두가 미래를 위해 혁신하는 ‘혁신적 포용국가’를 제시하고 있으며, 이를 위해서는 안정과 자유를 갖고 사회문제를 해결하려는 ‘적극적 시민’을 필요로 하고 있다.

적극적 시민은 포용과 혁신의 위기를 해결하는 단초이므로, 경기연구원은 경기도내 적극적 시민의 현황과 함께 혁신 및 포용적 복지제도의 관계를 살펴보기 위해 지난 10월 만19세~59세 경기도민 1천200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10점 척도 조사 결과, 경기도민은 자율성(6.68점)- 안정성(5.54점)- 영향력(4.60점) 순으로 자신의 삶을 높게 평가했다.

자유, 안정, 영향력을 기준으로 총 8개 유형을 창출한 결과에서는 ‘적극적 시민’ 유형이 26.4%로 가장 높게 나타났다.

안정과 자유는 6점 이상이되 영향력이 5점 이하인 ‘영향 부재’ 유형은 23.3%로 다음을 차지했다.

자유만 6점 이상인 ‘자유 국한’ 유형은 18.6%, 전 영역 5점 이하인 ‘소극적 시민’은 17.3%로 나타났다.

적극적 시민의 삶의 만족도 평균은 7.3에 달하는 반면, 소극적 시민의 삶의 만족도 평균은 3.6으로 나타나 큰 차이를 보였다.

또한 적극적 시민은 다른 시민 유형에 비해 창의적이고 능동적으로 일하며, 자신의 업무에 대한 만족도와 몰입도 모두 높은 결과를 보였다.

포용적 복지와 기본소득에 대한 조사에서는 교육 수준이 높은 계층일수록 복지 확대를, 낮은 계층은 기본소득 도입을 지지하는 비율이 높았다.

노동시장에서 안정성이 높은 계층은 복지 확대를 지지하고, 낮은 계층은 복지 확대 및 기본소득 도입을 모두 지지하며, 노동시장에 진입하지 못한 계층은 기본소득 도입을 지지하는 결과가 나왔다.

적극적 시민은 복지 확대(66.2%)와 기본소득 도입(68.5%)을 전부 지지하지만, 반대로 소극적 시민은 기본소득 도입에만 높은 지지(61.5%)를 보였다.

경기연구원의 ‘적극적 시민, 혁신과 포용을 잇는 가교’ 보고서에는 “경기도는 도정에 직접민주주의 원리를 실현하기 위해 더 많은 적극적 시민이 필요하다”는 점을 강조했으며, “포용적 복지정책과 기본소득 정책이 확대되는 만큼 적극적 시민성의 발전 가능성은 높다”고 내다봤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댓글쓰기 로그인

행정

2020윈터스쿨

  • 2020윈터스쿨
· 2020년 정부예산에 경인전철 지하화 사..
· 부천시체육회, 초대 민간 회장 선출 2..
· 18일 밤 올가을 ‘첫 눈’(?)… 눈발 ..
· 경기도, 시흥시에 전국 최대 수도권 해..
· 김만수 전 부천시장, 12월 16일 21대 ..
· 부천시 장애인부모회, ‘제1회 부모회..
· 부천시, 원미 도시재생 주민공모사업 ..
· 부천시, 청소년지도위원ㆍ공무원 직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