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ㆍ의료

이슈 & 정보
보건소
병원ㆍ약국
건보공단
맛집/요리
패션ㆍ요리
취미ㆍ여행
가족ㆍ육아
전염병
반려동물

탑배너

정세균 총리 “종교ㆍ체육ㆍ유흥시설 보름간 운영 중단 강력 권고”… ‘사회적 거리두기’ 강화 담화문 발표 “대한민국 품격 보여줍시다” 당부
“앞으로 보름간 코로나19와 전쟁에서 승기잡는 결정적 시기”
“아이들에게 일상 돌려주려면 강력한 사회적 거리두기 필요”
“지역사회 감염 차단ㆍ우리의 일상 되찾기 위한 불가피한 조치” 
더부천 기사입력 2020-03-21 15:27 l 강영벡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223

정세균 국무총리는 21일 “코로나19 집단감염 위험이 높은 종교ㆍ체육ㆍ유흥시설은 앞으로 보름간 운영을 중단해줄 것을 강력히 권고한다”고 밝혔다.

정세균 총리는 이날 오후 3시 이같은 내용을 포함한 ‘사회적 거리두기 강화를 위한 담화문’을 발표했다.

정 총리는 “앞으로 개학까지 보름이 남았다. 이미 세 번이나 연기했기 때문에 학생들에게 더 이상 기다리라고 할 수는 없고, 그렇다고 학생들의 안전이 위협받는 상황에서 무리하게 개학을 추진하기도 어렵다”며 “지금은 특단의 대책이 절실한 때로, 더 이상 우리 아이들의 학습권이 침해받지 않으려면 남은 기간 확실한 방역의 성과를 만들어 내야 한다”고 강조했다.

정 총리는 “정부는 앞으로 보름 동안이 코로나19와의 전쟁에서 승기를 잡는 결정적 시기라는 인식하고 있다”며 “몇 가지 강도 높은 조치와 함께 국민 여러분께 간곡한 부탁을 한다"” 말했다.

정 총리가 이날 밝힌 정부 대응 조치 및 국민들께 권고한 내용은 ▲종교ㆍ체육ㆍ유흥시설 보름간 운영 중단 권고 ▲행정명령 발동해 집회ㆍ집합 금지 ▲행정명령을 따르지 않는 경우 시설 폐쇄는 물론 구상권 청구 등 모든 조치 강구 ▲보름간 다중이용시설 이용 자제 ▲발열, 인후통, 기침과 같은 증상이 있으면 출근하지 않기 등 다섯 가지다.

정 총리는 “지금은 결코 긴장을 늦추거나 마음을 놓을 때가 아니다. 불씨가 남아 있는 한 결코 안심할 수 없다”며 “서로를 응원하며 동참해 주시고, 대한민국의 품격을 보여주자”고 강조했다.

다음은 정세균 국무총리의 ‘사회적 거리두기 강화를 위한 담화문’ 전문(全文)

존경하는 국민 여러분!

지금 우리는 코로나19라는 적과 싸우고 있습니다.

우리 눈에 보이지도 않는 미세한 바이러스가 대한민국의 안위를 크게 위협하고 있습니다.

코로나19로 인해 국민들의 일상이 사라지고, 학생들은 학교에 가지 못하고 있습니다.

기업은 생존문제에 직면하고 있으며, 자영업자와 소상공인의 고통이 이루 말할 수 없을 정도로 큽니다.

우리 뿐 만이 아닙니다.

이제 더 이상 지구상에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한 곳은 없습니다.

지금까지 149개국에서 23만명이 넘는 확진자가 보고됐으며, 세계 각국은 서둘러 비상사태를 선포하고 특단의 조치를 취하고 있습니다.

많은 국가들이 집회와 종교 행사는 물론 민간 영업장의 운영을 강제적으로 제한하고, 이동을 금지하는 등 강력한 확산 방지 조치를 취하며 총력전에 나서고 있습니다.

존경하는 국민 여러분!

앞으로 개학까지 보름이 남았습니다.

이미 세 번이나 연기했기 때문에 학생들에게 더 이상 기다리라고 할 수는 없습니다.

그렇다고 학생들의 안전이 위협받는 상황에서 무리하게 개학을 추진하기도 어렵습니다.

지금은 특단의 대책이 절실한 때입니다.

아무리 튼튼하게 지어진 댐도 작은 개미구멍으로 인해 무너지는 법입니다.

더 이상 우리 아이들의 학습권이 침해받지 않으려면 남은 기간 확실한 방역의 성과를 만들어 내야 합니다.

존경하는 국민 여러분!

이미 많은 국민들께서 어려움을 감내하시며 사회적 거리두기에 동참하고 계십니다.

우리 종교계에서도 자발적으로 집회를 취소하고 대규모 기념행사도 연기하는 등 코로나19와의 싸움에 적극 협조해 주시고 있습니다.

국민 여러분의 이 같은 자발적 참여로 신규 확진자 수가 조금씩 줄었습니다.

우리 국민들의 성숙한 시민의식과 의료진의 헌신적인 노력, 그리고 우수한 의료체계에 대해 외국의 평가가 이어지고 있기도 합니다.

그러나 지금은 결코 긴장을 늦추거나 마음을 놓을 때가 아닙니다.

불씨가 남아 있는 한 결코 안심할 수 없습니다.

최근 일부 교회와 요양병원, 콜센터 등 집단시설을 중심으로 산발적 감염이 계속되고, 해외로부터 유입위험도 커지고 있습니다.

정부는 앞으로 보름 동안이 코로나19와의 전쟁에서 승기를 잡는 결정적 시기라는 인식 아래 몇 가지 강도 높은 조치와 함께 국민 여러분께 간곡한 부탁의 말씀을 드리고자 합니다.

첫째, 집단감염 위험이 높은 종교시설과 실내 체육시설, 유흥시설은 앞으로 보름동안 운영을 중단해 줄 것을 강력히 권고합니다.

불가피하게 운영할 경우에는 시설 업종별 준수사항을 철저히 지켜야 합니다.

둘째, 준수사항을 지키지 않을 경우 직접 행정명령을 발동해 집회와 집합을 금지하겠습니다.

셋째, 행정명령을 따르지 않는 경우에는 시설 폐쇄는 물론 구상권 청구 등 법이 정한 가능한 모든 조치들을 적극적으로 취해 나갈 것입니다.

넷째, 국민 여러분께서는 앞으로 보름간 다중이용시설 이용을 자제해주시기 바랍니다.

생필품 구매 등 꼭 필요한 경우를 제외하고는 외출을 가급적 자제하시고, 사적인 집단모임이나 약속, 여행은 연기하거나 취소해 주십시오.

다섯째, 발열, 인후통, 기침과 같은 증상이 있으면 출근하지 않으셔야 합니다.

재택근무를 활성화하고 부득이하게 출근했을 경우에는 거리 유지 등 필요한 지침을 반드시 준수해주시기 바랍니다.

어려움이 있겠지만, 지역사회 감염을 차단하고 우리의 일상을 되찾기 위한 불가피한 조치라는 것을 양해해 주시길 부탁드립니다.

앞으로 보름 동안 우리는 새로운 일상을 침착하게 준비할 것입니다.

우리가 일하던 방식을 바꾸고, 아이들이 공부하던 방식을 바꾸고, 삶의 모든 순간순간 속에서 생활방역을 실천해야 합니다.

개방과 참여, 자율과 끈기가 결국은 코로나19보다 강하다는 것을 보여줘야 하고 보여줄 수 있습니다.

존경하는 국민 여러분!

이미 지난 두 달간 큰 고통을 경험한 국민들께 앞으로 보름간 더 큰 희생과 불편이 필요하다는 말씀을 드리는 것을 매우 송구스럽게 생각합니다.

그러나, 코로나19의 확산세를 확실하게 꺾고, 우리 아이들에게 평온한 일상을 다시 돌려주기 위해서는 지금보다 훨씬 더 강력한 사회적 거리두기가 필요하다는 것을 잊지 말아주시기 바랍니다.

정부는 모든 자원과 수단을 동원해 코로나19와 끝까지 맞서겠습니다.

국민 모두의 하나된 마음과 행동하는 힘만이 위기를 극복할 수 있습니다.
| AD |
서로를 응원하며 동참해 주시길 다시 한번 부탁드립니다.

대한민국의 품격을 보여줍시다.

감사합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코로나19] 밤사이 101명 증가 총 9천887명… 사망 165명ㆍ완치 5천567명ㆍ격리중 4천155명ㆍ검사중 1만6천585명 4월 1일 0시 기준
[코로나19] 부천시, 추가 확진자 1명 발생 29일 미국에서 귀국한 20대 여성 
[코로나19] 부천시, 31일 완치 후 재확진자 2명 발생 삼정동 신흥시장사거리 주택 거주 30대ㆍ20대 남매
경기도, 4월 1일부터 해외 입국 ‘무증상’ 경기도민 대상 ‘전용 공항버스’ 운영
[코로나19] 밤사이 78명 증가 총 9천661명… 사망 158명ㆍ완치 5천228명ㆍ격리중 4천275명ㆍ검사중 1만3천531명 3월 30일 0시 기준, 오후 2시 정례 브리핑 추기 업데이트
댓글쓰기 로그인

건강ㆍ의료

2020윈터스쿨

  • 2020윈터스쿨
·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4월 9일부터 신..
· [코로나19] 부천시, 31일 완치 후 재확..
· [코로나19] 부천시, 해외 입국자 최종..
· [코로나19] 밤사이 101명 증가 총 9천..
· [코로나19] 부천시, 추가 확진자 1명 ..
· 부천시, 대장동 안동네 생활여건 종합..
· 경기도, 4월 1일부터 해외 입국 ‘무증..
· 경기도, 폐기물 불법 투기자 현상 수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