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

부천시
부천시 인사
원미구(2016. 7.4 폐지)
소사구(2016. 7.4 폐지)
오정구(2016. 7.4 폐지)
행정복지센터ㆍ동(洞)
부천도시공사(前시설관리공단)
경기도
중앙부처
현안 과제
지하철
추모공원
공유재산
행정조직
해외교류&방문
재산신고
우체국

탑배너

부천시, 가정보육어린이 1만명에게 ‘건강과일’ 구매 비용 지원
올해 9월부터 현재까지 연속해서 양육수당 받는 경기도내 어린이 대상
12월 11일까지 온라인 접수… 1인당 4만500원 경기지역화폐로 지급 
더부천 기사입력 2020-11-27 10:55 l 강영백 기자 storm@tthebucheon.com 조회 903

부천시는 ‘경기도 어린이 건강과일 공급사업’의 일환으로 어린이집이나 유치원에 다니지 않는 가정보육어린이 1만명에게 국내산 과일 구매 비용으로 1인당 4만500원을 지원한다.

시 도시농업과 농산유통팀에 따르면 그동안 어린이집ㆍ지역아동센터ㆍ그룹홈 기관을 이용하는 아동에게만 공급되던 신선한 과일을 가정보육어린이까지 확대해 식습관을 개선하고 과일 소비도 늘리자는 취지로 추진된다.

부천시 지원 대상 아동은 1만명으로, 경기도 지침에 따라 2020년 9월부터 신청일 현재까지 연속해서 양육수당을 받고 있는 경기도내 거주 어린이가 지급 대상이다.

지원금은 부천시 소재 편의점(CUㆍGS25ㆍ세븐일레븐ㆍ미니스톱) 중 경기지역화폐 결제가 가능한 488개 지점에서 사용 가능하다.

편의점에 공급되는 과일은 100% 국내산이며, 경기도 로고와 우리아이 과일대장 마크가 부착된 과일만 구매 가능하다. 단, 본사 직영점 및 연매출 10억원 이상인 편의점에서는 지원금 사용이 불가능하다.

지원금 신청은 오는 12월 11일까지 온라인(voucher.konacard.co.kr/41ㆍ바로 가기 클릭 )으로 진행된다. 기존 경기지역화폐 가입자는 즉시 신청 가능하며, 미가입자는 경기지역화폐 회원가입 후 다음 날부터 신청이 가능하다.

| AD |
온라인 신청이 불가능한 경우 관할 행정복지센터(주민지원센터) 양육수당 신청 부서에 방문해 신청 가능하다. 단, 사회적 거리두기가 2단계로 격상돼 가급적 온라인 신청을 권장한다.

지원금은 오는 12월 14일부터 내년 2월 15일까지 사용 가능하며, 이 기간에 사용하지 못한 지원금은 자동 환수된다. 잔액이 남은 경우 현금 및 개인 신용카드 등 합산 결제도 가능하다. 기타 문의는 부천시 도시농업과 농산유통팀(☎032-625-2998)로 하면 된다.

부천시 관계자는 “그동안 기관에만 공급돼 건강과일 지원 혜택을 받지 못한 가정보육 어린이 가정에서 신선한 국내산 과일을 구매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경기도, ‘어린이 건강과일’ 가정보육 어린이 19만5천명에게 확대 지원
댓글쓰기 로그인

행정

2020윈터스쿨

  • 2020윈터스쿨
· [코로나19] 부천시, 1월 25일 낮 확진..
· 부천시, ‘1부서 1경제활성화사업’…..
· 만 70세 이상 10월 19일, 만 62세~69세..
· 심곡동 주민자치회, 2021년 첫 정기회..
· 성곡동, 도움 필요한 이웃 발굴 ‘우리..
· 부천시 ‘일드림센터’, 2021년도 교육..
· 부천시, 올해 부천교육지원청과 93억원..
· 순천향대 부천병원에 ‘경기중부 해바..

  • 遺븞異쒖옣꺏
  • 궗븯異쒖옣꺏
  • 삤뒛옄 留ㅺ뎅肄쒓구 硫붿씠씠꽣由ъ뒪듃 醫뗭븘븯뒗 뿉由ъ슦뱶 媛먮룆
  • 젣二쇱뿬깮異쒖옣
  • 꽦궓룞븞留
  • 遺룊 異쒖옣씠留덉궗吏
  • 怨쇱쿇踰덇컻留뚮궓깋뙆꽮
  • 솕紐⑸룞븞留
  • 냼젙硫댁텧옣씠留덉궗吏
  • 슂利 怨좊벑븰깮뱾 肄쒓구씠꽣 엯땲떎. ^^
  • 異⑹껌궓룄쑕寃뚰뀛
  • 궗긽쑕寃뚰뀛
  • 寃뚯엫냽쓽 肄쒓구 泥ル쾲吏 留뚮궓.
  • 솕猷〓룞븞留
  • 슫씎룞븞留
  • 빐궓異쒖옣꽌鍮꾩뒪 異쒖옣꺏 異쒖옣뾽냼異붿쿇
  • 쁺룄삤뵾
  • 븯룞쑕寃뚰뀛
  • 愿묒뼇 뿬깮異쒖옣留덉궗吏
  • 굺꽦뿭븞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