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ㆍ연예

스포츠 부천
축구
부천FC
야구
농구
육상ㆍ마라톤
기타 종목
학교 운동부
올림픽
월드컵
아시안게임
세계선수권
생활체육
레저/여행
연예계 소식
전국체전
골프
체육계 소식

탑배너

[도쿄올림픽] 탁구 신동 17살 신유빈, 41살 많은 배테랑 꺾고 32강
58살 룩셈부르크 니 시아 리안 상대 세트 스코어 4-3 승리 
더부천 기사입력 2021-07-25 17:17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638
| AD |
17살의 탁구 신동 신유빈이 2020 도쿄 올림픽 탁구 여자 단식 2라운드에서 41살이 더 많은 베테랑을 꺾고 32강에 진출했다.

신유빈은 25일 도쿄 메트로폴리탄 체육관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탁구 여자 단식 2라운드에서 중국 탁구 대표팀 출신의 니 시아 리안(58ㆍ룩셈부르크)을 세트 스코어 4-3(2-11, 19-17, 5-11, 11-7, 11-8, 8-11, 11-5)으로 이겼다.

신유빈은 41살이 더 많은 베테랑을 만나 경기 초반 어려움을 겪었다.

1세트에서는 4분 만에 2-11로 내줬고, 2세트에서는 듀스 접전 끝에 19-17로 이겼으나 3세트를 5-11로 내줬고, 4세트에서는 11-7로 이기며 세트 스코어 2-2 동점을 만들었다.

신유빈은 5세트에서 11-8로 이겼으나 6세트를 8-11로 내주며, 세트 스코아 3-3에서 마지막 7세트에서 11-5로 승리하며 경기를 마무리했다.

앞서 신유빈은 어제(24일) 열린 여자 단식 1회전에서 첼시 에질(가이아나)을 상대로 28분 만에 4-0(11-7, 11-8, 11-1, 12-10)으로 완승을 거뒀다.

1세트에서 7-7 박빙 승부에서 상대 서브를 잘 봉쇄하며 4연속 득점으로 승기를 잡았고, 3세트에는서 10점 차로 이기며 상대 기세를 완벽히 꺾으며 손귑게 이기며 32강에 진출했다.

올림픽 첫 출전에서 2연승을 거둔 신유빈은 7월 27일 8번 시드인 홍콩의 두호이켐과 32강에서 맞붙는다

한편, 신유빈은 지난 2019년 역대 최연소(14세 11개월 16일)로 태극마크를 단 탁구 신동으로, 최종 선발전에서 전체 1위로 도쿄행 티켓을 거머쥐며 대표팀 에이스로도 올라섰고, 역대 한국 탁구 최연소로 올림픽 무대를 밟은 선수가 됐다.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댓글쓰기 로그인

스포츠ㆍ연예
· [코로나19] 전국 신규 확진 1천716명,..
· 부천시, 공공배달앱 ‘배달특급’ 가맹..
· 부천시의회, 16일 제253회 임시회 개회..
· 부천시립 도서관, ‘제21회 부천 북페..
· 부천시, 장기요양요원 ‘인플루엔자 예..
· 부천시, 노후 공원 4곳 리모델링 통해..
· 올해 경기도 공동주택 거래량, 작년보..
· 경기도, ‘규제 샌드박스’ 승인 16개..

  • bl 젚냼
  • 슜怨꾩뿭븞留
  • 닔븞뿭븞留
  • 寃뚯엫궪留ㅺ꼍 torrent
  • 솕꽦씠留덉궗吏
  • 봽由ъ쫰留 씠由ъ빞 룞씤吏
  • 援ъ텧옣꺏
  • 寃쎌긽궓룄異쒖옣留덉궗吏 寃쎌긽궓룄꽦씤留덉궗吏 寃쎌긽궓룄肄쒓구궗씠듃
  • 뼇二쇱텧옣留덉궗吏
  • 옣닔쑕寃뚰뀛
  • 諛⑹궛硫댁븞留
  • 寃쎌궛異쒖옣꺏솯寃쎌궛異쒖옣留덉궗吏솯寃쎌궛異쒖옣留뚮궓솯寃쎌궛異쒖옣뾽냼
  • 떖泥쒕룞븞留
  • 愿대룞븞留
  • 源泥쒖텧옣꺏
  • 吏꾪빐異쒖옣씠留덉궗吏
  • 슂利 씠 泥섏옄媛 異쒖옣븳30냼媛쒗똿 異⑷꺽쟻씤 諛섏쟾
  • 끂넚由ъ븞留
  • 臾몃뜒硫댁븞留
  • 쓬遊됰㈃븞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