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ㆍ연예

스포츠 부천
축구
부천FC
야구
농구
육상ㆍ마라톤
기타 종목
학교 운동부
올림픽
월드컵
아시안게임
세계선수권
생활체육
레저/여행
연예계 소식
전국체전
골프
체육계 소식

탑배너

황선우, 세계선수권 자유형 200m 은메달… 박태환 넘어 최고 성적
1분44초47로 한국 신기록… 1위는 1분43초2 루마니아 18세 다비드 포포비치
21일 오후 자유형 100m 예선 출전 메달 도전 나서  
더부천 기사입력 2022-06-21 06:46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1107
| AD |
‘한국 수영의 희망’ 황선우(19·강원도청)가 처음 출전한ㅁ 롱코스(50m) 세계수영선수권대회 남자 자유형 200m에서 박태환(33)을 넘어 한국 선수로는 역대 최고 성적인 은메달을 획득했다.

황선우는 21일 새벽(이하 한국시간) 헝가리 부다페스트의 두나 아레나에서 열린 2022 국제수영연맹(FINA) 세계선수권대회 남자 자유형 200m 결승에서 1분44초47의 한국 신기록을 세우며 루마니아의 18세 기대주 다비드 포포비치(1분43초21에 이어 2위로 터치패드를 찍었다.

3위는 도쿄올림픽 금메달리스트인 톰 딘(영국)이 황선우의 뒤를 이어 1분44초98로 동메달을 가져갔다.

황선우는 자신이 지난해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예선에서 세운 한국기록(1분44초62)을 채 1년도 안돼 0.15초 단축했다.

황선우는 롱코스 세계선수권대회 경영 종목에서 한국 선수로는 박태환 이후 두 번째 메달리스트로 이름을 올렸으며, 남자 자유형 200m 종목에서는 역대 최고 성적을 거뒀다.

박태환은 2007년 호주 멜버른 대회 남자 자유형 400m에서 금메달, 자유형 200m에서 동메달을 획득했고, 2011년 중국 상하이 대회 자유형 400m에서 금메달을 획득했다.

황선우는 세계선수권대회에서 박태환 이후 11년 만의 경영 종목 메달이자 15년 만에 자유형 200m애서 메달을 획득했다.

한국 수영 선수가 세계수영선수권대회 시상대에 선 것은 박태환과 2019년 우리나라 광주 대회 다이빙 여자 1m 스프링보드에서 동메달을 딴 김수지(울산시청)를 포함하면 황선우가 역대 세 번째이다.

황선우는 앞서 남자 자유형 200m 예선에서 1분45초79로 전체 2위, 16명이 겨루는 준결승에서 1분45초46로 전체 3위로 결승에 진출했다.

롱코스(50m) 세계선수권대회 경영 종목에서 결승을 오른 한국 선수는 황선우를 포함해 8명이고, 남자 자유형 200m 결승은 박태환에 이어 두 번째이다.

황선우는 2017년 부다페스트 대회에서 8위를 차지한 박태환 이후 한국 선수로는 5년 만에 자유형 200m 결승에 나섰다.

이날 남자 자유형 200m 결승은 황선우가 3번 레인, 4번 레인에는 준결승에서 황선우가 갖고 있던 세계주니어기록을 1분44초40으로 단축하고 전체 1위에 오른 루마니아의 18세 포포비치, 2번 레인은 이번 대회 자유형 400m 금메달리스트인 호주의 일라이자 위닝턴(호주)이 배정받았다.

황선우는 첫 50m 구간을 24초68의 기록으로 4위로 통과했고, 100m 구간까지도 4위를 유지했고, 150m 구간을 통과할 때 3위로 올라선 뒤 마지막 50m 구간에서 스퍼트로 2위로 터치패드를 찍었다.

황선우의 이날 50m별 구간기록은 24초36, 26초36, 26초61, 27초14였다.

1위를 차지한 루마니의 18세 기대주 포포비치는 100m 구간까지는 2위로 레이스를 펼치다가 이후 1위로 나서 세계주니어기록을 다시 새로 쓰면서 금메달까지 목에 걸었다. 황선우와는 1초26 앞섰다.

‘한국 수영의 기대주’로 출발해 ‘한국 수영의 희망’애서 ‘한국 수영의 간판스타’로 성장힌 황선우는 21일 오후 자유형 100m 예선 경기에 출전해 다시 메달 도전에 나선다.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황선우, 세계선수권 자유형 200m 전체 3위로 결승 진출… 11년만에 메달 도전
황선우, 세계선수권 자유형 100m·200m 출전… 50m 롱코스 첫 메달 도전
황선우, 시즌 두 번째 자유형 100m 48초57로 1위
황선우, 대표 선발전 자유형 50m 2위… 세계수영선수권 출전권 불발
황선우, 시즌 첫 국내 대회 자유형 200m 세계랭킹 1위 기록으로 우승
댓글쓰기 로그인

스포츠ㆍ연예
· [전문] 윤석열 대통령 취임 100일 첫 ..
· 제11대 경기도의회 전반기 의장에 민주..
· 부천시 주민자치회, ‘광역동 폐지, 일..
· 염태영 경기도 경제부지사 17일 취임…..
· 부천도시공사, 부천소사경찰서 공영주..
· 부천시, ‘스마트경로당 정책 자문 보..
· 부천시, ‘2022 부천 레지던시’ 입주..
· 부천시, 8월 22~25일 ‘2022년 을지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