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ㆍ지역정가

19대 총선
정치권 흐름
정가ㆍ정치인
부천시의회
시정질문/답변
해외방문
경기도의회
역대 선거 DB
국회ㆍ정당
청와대
선관위
선거법ㆍ정자법
재산신고
2011 4.27 재보선
2011 10.26 재선거
2010 6.2 지방선거
2012 4.11 도의원 보선
18대 대선
2013 4.24 재보선
2014 6.4 지방선거
2014 7·30 재보선
2015 4.29 재보선
2015 10.28 재보선
20대 총선(2016년 4.3 총선)
2016 4.13 보궐선거 부천 바선거구
19대 대선
2017.4.12 재보선
2018년 6.13지방선거
2019 4.3보궐선거
21대 총선(2020년 4.15 총선)

탑배너
탑배너

문재인 40%ㆍ안철수 24%ㆍ홍준표 12%ㆍ심상정 7%ㆍ유승민 4%- 한국갤럽 여론조사
민주당 지지층 文 90%ㆍ국민의당 지지층 安 84%ㆍ자유한국당 지지층 洪 83% 
더부천 기사입력 2017-04-28 10:26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2744


△대선 후보 지지도.
사진= 한국갤럽 제공

| AD |

여론조사 전문업체 한국갤럽(바로 가기 클릭)이 4월 넷째 주(25~27일) 전국 성인 1천6명에게 누가 대통령이 되는 것이 가장 좋다고 생각하는지를 물은 결과, 문재인 후보 40%, 안철수 후보 24%, 홍준표 후보 12%, 심상정 후보 7%, 유승민 후보 4%, 없음/의견유보 11%로 나타났다.

지난주와 비교하면 홍준표 후보와 심상정 후보가 각각 3%포인트, 유승민 후보도 1%포인트 상승했다. 안철수 후보는 지난주에 7%포인트, 이번 주에 6%포인트가 하락해 가장 하락폭이 컸다. 문재인 후보도 1%포인트 하락했으나 최근 3주 평균 지지도 40%로 선두를 고수하고 있다.

더불어민주당 지지층 90%가 문재인 후보를, 국민의당 지지층 84%가 안철수 후보를, 자유한국당 지지층 83%가 홍준표 후보를 각각 지지한다고 응답했다. 지지정당이 없는 무당(無黨)층에서는 안철수 후보 22%, 문재인 후보 11%, 홍준표 후보 10%, 심상정 후보 7%, 유승민 후보 5%, 그리고 45%는 의견을 유보했다.

공식 선거운동 돌입 2주 만에 이념성향 보수층에서 안철수 후보 지지도는 눈에 띄게 하락한 반면 홍준표 후보가 급부상했다.

이념성향별로 안철수 후보 지지도는 보수층에서 19%포인트(4월 둘째 주 48%→ 셋째 주 45%→ 넷째 주 29%), 중도층에서 10%포인트(40%→ 34%→ 30%), 진보층에서 7%포인트(23%→ 19%→ 16%) 각각 하락했다.

지난주 보수-중도-진보층에서의 하락폭은 엇비슷했으나, 이번 주에 들어 보수층 하락폭이 더 커졌다. 반면 홍준표 후보는 보수층에서 지난주 20%, 이번 주 36%로 각각 상승했다.

4월 초 소속 정당 지지도를 크게 넘어서며 급부상한 안철수 후보 지지세는 상당 부분 국민의당 지지층 외곽에 기반해 선두 주자인 문재인 후보에 비해 변동 여지가 큰 편이었다. 공식 선거운동 시작과 함께 격화된 검증과 네거티브 공방, 4차례의 TV토론회를 거치며 안철수를 지지했던 유권자 일부가 2주 연속 이탈한 것으로 보인다.

이번 조사에서 대선에 '꼭 투표할 것'이라고 답한 적극 투표 의향자(898명) 중에서는 문재인 43%, 안철수 24%로 양자 격차가 19%포인트다. 적극 투표 의향자의 문재인-안철수 격차는 지지난 주 6%포인트, 지난주는 13%포인트였다.

이번 조사에서 대선에 ‘꼭 투표할 것’이라고 답한 적극 투표 의향자(898명) 중에서는 문재인 후보 43%, 안철수 후보 24%로 양자 격차가 19%포인트였다. 적극 투표 의향자의 문재인 후보와 안철수 후보의 격차는 지지난 주 6%포인트, 지난주는 13%포인트였다.

● 현재 지지하는 후보, ‘앞으로도 계속 지지’ 66% vs ‘상황에 따라 바꿀 수 있다’ 32%

주요 후보 지지자(894명)에게 계속 지지 의향을 물은 결과, 66%는 ‘앞으로도 계속 지지할 것 같다’, 32%는 ‘상황에 따라 다른 사람 지지로 바꿀 수도 있다’고 답했으며, 2%는 의견을 유보했다.

주요 지지후보별 계속 지지 의향은 문재인 후보(지난주 65%→ 이번 주 72%)과 홍준표 후보(69%→ 76%)가 70%를 넘었고, 심상정 후보(40%→ 51%)도 상승했다. 그러나 안철수 후보(68%→ 60%)는 하락했으며, 유승민 후보(28%→32%)는 약 30%에 머물렀다.

후보 계속 지지 의향은 4월 첫째 주 55%에서 넷째 주 66%로 늘었다. 선거일이 가까워질수록 지지할 후보를 결정하는 사람이 늘면서 계속 지지 의향이 증가하는 경향을 보이지만, 이례적인 조기 대선에 다당 및 다자 구도로 치러지는 이번 대선은지지 후보 결정이 더딘 경향을 보여 적지 않은 유권자들은 선거일이 임박해서야 투표할 후보를 확정할 것으로 분석됐다.

참고로 2012년 대선 2주 전인 12월 첫째 주에는 박근혜 지지자의 84%, 문재인 지지자의 75%가 계속 지지할 것이라고 답했다. 당시 박근혜, 문재인 지지자들 중 20대의 계속 지지 의향은 약 55% 수준으로 다른 연령대에 비해 낮은 편이었다. 이번 조사에서도 20대의 계속 지지 의향이 45%로 가장 낮다.

● TV토론회 후 주요 후보 이미지 변화
-‘전보다 좋아졌다’ 심상정 52%ㆍ유승민 33%
-‘전보다 나빠졌다’ 안철수 44%ㆍ홍준표 42%


TV토론회 후 대선 후보들에 대한 생각이 전보다 좋아졌는지, 나빠졌는지, 혹은 변함 없는지에 대해 5명 후보 각각에 대해 물은 결과, ‘전보다 좋아졌다’는 응답은 심상정 후보가 52%로 가장 많았고, 유승민 후보가 33%로 뒤를 이었으며, 홍준표(18%), 문재인(17%), 안철수(17%) 후보는 10% 후반으로 비슷했다.

‘전보다 나빠졌다’는 응답은 안철수 후보가 44%, 홍준표 후보가 42%로 비슷했고, 그 다음은 문재인(30%), 유승민(16%), 심상정(10%) 후보 순이었다.

따라서 이번 대선 후보 TV토론회는 심상정 후보와 유승민 후보에게 당선 가능성과는 별개로 이미지 제고의 기회가 된 반면, 안철수 후보에게는 오히려 그 반대로 작용하느 것으ㄹ호 나타났다.

● 정당 지지도: 더불어민주당 38%, 국민의당 18%, 자유한국당 11%, 정의당 7%, 바른정당 4%

한국갤럽이 2017년 4월 넷째 주(25~27일) 전국 성인 1천6명에게 현재 지지하는 정당을 물은 결과, 더불어민주당 38%, 국민의당 18%, 자유한국당 11%, 정의당 7%, 바른정당 4%, 새누리당 2%, 없음/의견유보 19%로 나타났다.

더불어민주당 지지도는 지난주 대비 2%포인트 하락해 올해 2월 이후 처음으로 40%를 밑돌았다.

국민의당과 바른정당은 각각 1%포인트 하락했고, 자유한국당과 정의당은 각각 2%포인트 상승했다.

이번 조사에 포함된 새누리당은 4월10일 정식 등록한 정당으로, 2월13일 자유한국당으로 개명한 이전의 새누리당과 다르다. 일부 유권자들은 두 정당을 혼동해 답했을 가능성도 있다고 한국갤럽은 설명했다.

한편, 이번 한국갤럽 여론조사는 4월25~27일 사흘간 전국 만 19세 이상 남녀 1천6명을 상대로 휴대전화 RDD 표본 프레임에서 무작위 추출한 휴대전화 임의번호걸기(RDD) 조사원 인터뷰 방식으로 실시됐다. 응답률은 24%(총 통화 4천164명 중 1천6명 응답 완료)),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1%포인트다. 그밖의 자세한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공정심의위원회 홈페이지(www.nesdc.go.krㆍ바로 가기 클릭)를 참조하면 된다.


△대선 후보 3월 이후 지지도 변화 추이.
사진= 한국갤럽 제공


△대선 후보 계속 지지 여부.
사진= 한국갤럽 제공


△TV토론회, 어느 후보가 잘했나 세부 분석표.
사진= 한국갤럽 제공


△대선 후보 TV토론회 시청 여부.
사진= 한국갤럽 제공


△정당 지지도.
사진= 한국갤럽 제공


△정당 지지도 세부 분석표.
사진= 한국갤럽 제공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19대 대선 사후 조사] 특정후보에 투표 이유ㆍ투표후보 결정 시기- 한국갤럽
19대 대선 최종 득표율, 문재인 40.1%ㆍ洪 24.0%ㆍ安 21.4%
부천시 여도(與都) 됐다… 부천 유권자 44.1% 문재인 선택
부천시 64% 개표, 文 43%ㆍ安 23.3%ㆍ洪 19.5%ㆍ沈 6.6%ㆍ劉 6.2%
[19대 대선] 여론조사 공표 금지기간 내 추이- 한국갤럽 여론조사
댓글쓰기 로그인

정치ㆍ지역정가

2020윈터스쿨

  • 2020윈터스쿨
· ‘신종 코로나’ 국내 네 번째 환자 발..
· 보건복지부, 감염병 위기경보 단계 ‘..
· 수도권 인구, 사상 첫 전체 인구 50% ..
· 경기도, 재난안전대책본부 가동 ‘신종..
· ‘신종 코로나’ 국내 세 번째 환자 발..
· 경기도, 청소년 재난ㆍ사망ㆍ사고 트라..
· 경기도, ‘코로나 바이러스’ 긴급회의..
· 경기도, 하우스필름 등 환경친화형 농..