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ㆍ연예

스포츠 부천
축구
부천FC
야구
농구
육상ㆍ마라톤
기타 종목
학교 운동부
올림픽
월드컵
아시안게임
세계선수권
생활체육
레저/여행
연예계 소식
전국체전
골프

탑배너

[아시안컵] 한국, 키르기스스탄에 1-0 승리… 16강 확정
전반 41분 김민재 헤딩 결승골… 골 결정력 부족 아쉬워
중국에 골득실에서 밀려 C조 2위… 16일 1위 놓고 대결 
더부천 기사입력 2019-01-12 01:00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1332
| AD |
[종합] 한국 님자축구대표팀이 키르기스스탄을 꺾고 2019 아시안컵 16강 진출을 확정지었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 A대표팀은 12일 오전 1시(한국시각)부터 아랍에미리트(UAE) 알 아인의 하자 빈 자예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키르기스스탄과의 2019년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조별리그 C조 2차전에서 전반 41분 터진 김민재(전북)의 결승골에 힘입어 1-0으로 이겼다.

한국은 전반 36분 이청용이 완벽한 골찬스를 놓치면서 선제골이 40분을 넘겨 터지면서 1-0으로 앞선 채 전반전을 끝내면서 후반전에서 멀티골(2골) 이상의 승리를 내심 기대하게 했더.

하지만 황의조의 후반 22분 헤딩슛과 후반 27분 왼발 슈팅이 골대를 맞고 나왔고, 구자철의 몇 차례 중거리 슈팅이 골대를 빗나갔고, 황희찬이 후반 31분 놓친 결정적 슈팅이 무산되는 등 전체적으로 골운이 따르지 않았지만, 아쉬운 골 결정력을 보이면서 더 이상 골망을 흔들지 못했다.

아시안컵에 첫 출전한 키르기스스탄을 맞아 겨우 이긴 셈이다. 

이로써 한국은 1차전에서 필리핀을 1-0으로 꺾은 데 이어 2연승을 거두며 승점 6점(골득실 +2)으로 남은 중국과의 경기에 상관없이 2경기 연속 무실점으로 16강행을 확정했다.

한국과 키르기스스탄 경기 앞서 열린 중국과 필리핀의 경기에서는 중국이 3-0으로 승리해 승점 6점(골득실 +4)으로 C조 1위에 자리했다.

한국은 오는 16일 오후 10시 30분 아부다비에서 열리는 중국과의 조별리그 C조 마지막 3차전 결과에 따라 조 1위 여부를 결정짓는다. 

2019 AFC 아시안컵 C조 조별리그 2차전

한국 1-0 키르기스스탄
득점 : 김민재(전반 42분)
출전선수 : 김승규(GK) - 홍철, 김영권, 김민재, 이용 - 황인범, 정우영 - 이청용, 구자철(후반 17분 주세종), 황희찬 - 황의조(후반 36분 지동원).

[7보] 오전 2시 51분 경기 종료 휘슬. 한국 1-0우로 승리를 거두며 16강 진출을 확정했다.

1처전 필리핀에 1-0으로 승리한 데 아어 키루기스스탄과 2차전에도 1-0으로 승리항 것은 아쉬운 대목이다. 특히 골 결정력 부족의 문제점을 드러내 벤투 감독의 고민이 깊어질 것으로 보인다.

[6보] 후반 36분 황의조 나가고 지동원이 투입됐다.

[5보] 후반 17분 구자철 나가고 주세종이 투입됐다.

[4보] 오전 2시 3분 카르가스그탄 선축으로 후반전 시작 휘슬이 울렸다.

[3보] 오전 1시 46분 전반전 종료 휘슬. 한국이 1-0우로 앞선 채 전번전을 끝냈다.

[2보] 후반 40분 코너킥 상황에서 김민재 헤딩 선제골로 한국이 1-0으로 앞서가고 있다. 김민재의 이날 헤더골은 A매치 데뷔골이다.

[1보] 12일 오전 1시 한국 선축으로 전반전 시작 휘슬이 울렸다.

키르기스스탄과 2차전도 필리핀과 1차전과 마찬시가지로 한국이 선제골을 얼마만큼 빨리 넣느냐에 따라 전체적인 경기 흐름을 좌우할 것으로 예상된다.

벤투 감독 4-2-3-1 포메이션… 황의조 원톱 출격
한국이 선제골 언제 터트리느냐가 경기 흐름 좌우


[속보]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FIFA 랭킹 53위)이 13일 오전 1시 아랍에미리트(UAE) 알 아인의 하자 빈 자예드 스타디움에서 키르기스스탄(FIFA 랭킹 91위)과 2019년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조별리그 C조 2차전을 갖는다.

벤투 감독은 4-2-3-1 포메이션을 꺼내들었다. 필리핀과 1차전에서 결승골(1-0 승리)을 터트린 황의조(감바 오사카)가 원톱으로 출격한다. 

2선 공격은 발가락을 다친 이재성(홀슈타인 킬)이 결장하면서 출전한 이청용(보훔)- 구자철(아우크스부르크)- 황희찬(함부르크)가 나선다.

중앙 미드필더로는 햄스트링 부상을 당한 기성용(뉴캐슬) 대신 출전한 황인범(대전)과 정우영(알사드)가 맡는다. 

포백 수비는 1차전 김진수(전북) 대신에 출전한 홍철(수원)- 김민재(전북)- 김영권(광저우 헝다)- 이용(전북)이 맡고, 골키퍼 장갑은 김승규(빗셀 고베)가 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한국 남자축구, 일본 1-0 꺾고 동아시안컵 3연패
[동아시안컵] 한국, 중국에 1-0 승리… 18일 일본과 우승 다툼
[동아시안컵] 한국, 홍콩에 2-0 승리
벤투호, EAFF E-1 챔피언십 출전 23명 명단 발표
한국 축구, 브라질과 A매치 0-3 완패
댓글쓰기 로그인

스포츠ㆍ연예

2020윈터스쿨

  • 2020윈터스쿨
· [코로나19] 부천시, 7일 추가 확진자 ..
· 부천시 7월 1일자 명 인사발령… 4급 ..
· [코로나19] 부천시, 해외 입국자 최종..
· 제24회 BIFAN, 400여명 국내·외 게스..
· 덕유사회복지관, 코로나19 관련 ‘글쓰..
· 부천도시공사, 올들어 세 번째 ‘사랑..
· 경기도 인구, 최근 30년간 700만명 이..
· 경기도 특사경, 부실공사 방지 불법 환..

  • 뜑 뿄똿
  • 誘몄빞궎
  • 怨좎뼇떆씪궛異쒖옣留덉궗吏 룞몢泥쒖텧옣留덉궗吏
  • 쟻洹뱀쟻씤뿬옄 씠留덉궗吏
  • 異쒖옣뻾 167cm
  • 蹂대Ц룞異쒖옣꺏
  • 諛뺢렐삙 넗넗궗씠듃異붿쿇 뼐湲곕 빐蹂댁옄硫
  • 泥쒖“援쓽 엳뼱濡 肄쒓구 硫덉텣 슜옄.jpg
  • 썝二쇱텧옣븞留
  • 理쒗솉由
  • 遺遺겢읇
  • 븯궓異쒖옣꺏 쉶옣
  • 솉썝굹엲 씤利
  • 뿬移쒓뎄븿
  • 떎겕땲뒪 留앷
  • 吏꾩쭨 怨⑤뱶뵒윮뒪寃뚯엫 옒븯뒗踰
  • 떖쟾由щ쭏궗吏
  • 源젣떆異쒖옣留덉궗吏
  • 留덉뭅삤 諛붿뭅씪 븞쟾
  • 쁽옱 30냼媛쒗똿 異⑷꺽쟻씤 뒪뀒씠吏 삁怨
  • 빐궓쓭留덉궗吏
  • 긽愿묎탳룞 媛씪삤耳
  • 留덉뭅삤 씪씠釉뚯뭅吏끂二쇱냼 끂由ы꽣
  • 癒몃━移 異쒖옣꺏異붿쿇
  • 떊湲몄뿭留덉궗吏
  • 옄쐞븯떎嫄몃┝
  • 냼씪꽬 옱씗
  • 異섏쿇 븞留
  • 룞留덉궗吏
  • 留덈뒛諛 諛붾몣씠 옒븯뒗踰
  • 吏꾩쭨 씪씠釉뚯뒪肄붿뼱궗씠듃 끂븯슦
  • 븞쑀吏
  • 留덈줈硫댁꽦씤留쏆궗吏
  • 궗슦룞異쒖옣꺏
  • 紐삳궃 뵺궡誘멸 寃곌뎅 異쒖옣뻾 쁽떎뙋 븘떚뙥듃.jpg
  • 븞븫뿭씠留덉궗吏
  • 媛泥쒕㈃梨꾪똿
  • 以묐뜒룞씠留덉궗吏
  • 怨듬룄쓭꽦씤留쏆궗吏
  • 諛곕컲룞肄쒓구
  • 遺궛 異쒖옣꺏
  • 蹂댁궛뿭꽦씤留덉궗吏 븞留 留쏆궗吏 럹씠留뚮궓 뻾
  • 떎떆媛 븞쟾移댁끂 癒뱁븞븯뒗怨
  • 떎겕땲뒪 留앷
  • 뿬옄移쒓뎄 씠踰ㅽ듃 뿬移쒖쓣 媛먮룞떆궎옄!
  • 李쎌썝 諛ㅻЦ솕
  • 삤留덉씠뿉濡
  • 誘몃쭩씤av
  • 以묎퀬옄룞李⑤ℓ留ㅺ寃
  • 떆겕由 떎씠뼱由 삤釉 肄쒓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