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 일반
미담(美談)
사건ㆍ사고
민원 현장
현안 과제
현장 이모저모
토픽(Topic)
법원ㆍ검찰
부천 경찰
소방서
가십(Gossip)
전국 이슈
노점상 단속
교통 항공 소음
여론(poll)
언론(press)
종교
더부천 History
시사 포토

탑배너

부천우체국 소속 6개 우체국 ‘점심시간 휴무제’ 시범 운영
12월 27일부터 3개월간 낮 12시 30분~ 오후 1시30분
2024년 3월 27일부터 본격 운영… 7곳은 현재 시행중 
더부천 기사입력 2023-12-07 14:49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396

부천우체국(국장 정우식)은 공공기관의 점심시간 휴무제 확산 분위기에 따라 소속국인 ▲역곡동 우체국, ▲원미동 우체국, ▲중2동 우체국, ▲상동 우체국, ▲인천지법 부천지원 우체국, ▲소사로 우체국 등 6곳이 12월 27일부터 3개월간 ‘점심시간 휴무제’(12:30~13:30, 부천지원 우체국은 12:00 ~13:00)를 시범운영 한다고 7일 밝혔다.

부천우체국에 따르면 이들 6개 우체국은 대부분 4~5명이 근무하고 있어 점심 교대 시간에 근무 인원이 부족해 도난, 현금 피탈 등 금융사고 발생 위험성이 높고, 대기시간이 길어져 고객 불편 호소, 직원들의 피로감 누적으로 양질의 서비스를 제공하기 어려운 여건이다.

경인지방우정청에서는 이에 대한 대책으로 지난 2022년 6월부터 4인 이하 직원이 근무하는 우체국부터 ‘점심시간 휴무제’를 시행하고 있으며, 오는 12월 27일부터 5인 이하 근무하는 우체국까지 확대하기로 했다.

부천우체국 소속 6개 우체국의 ‘점심시간 휴무제’ 시범운영도 이같은 계획의 일환이며, 2024년 3월 26일까지 3개월간의 시범운영 후 문제점을 보완해 본격 운영할 예정이다.
| AD |
정우식 부천우체국장은 “‘점심시간 휴무제’ 시행으로 발생될 수 있는 고객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시범운영에 대한 사전 홍보 및 안내를 철저히 하고, 고객 불편 사항을 적극적으로 청취해 ‘점심시간 휴무제’가 원활히 정착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부천 관내 우체국 7곳은 현재 ‘점심시간 휴무제’를 시행하고 있다.

▲괴안동 우체국(11:30~12:30)과 심곡동 우체국(12:00~13:00)은 지난해(2022년) 6월 2일부터, ▲옥길동·춘의동·부천테크노파크 우편취급소(12:30~13:30)는 지난해 9월 13일부터, ▲부천역전 우체국, 고강동 우체국, 도당동 우체국(12:00~13:00)은 지난해 10월 11일부터, ▲중3동 우체국(12:30~13:30)은 올해 5월 8일부터 ‘점심시간 휴무제’를 시행하고 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댓글쓰기 로그인

사회
· 부천시, 3월 4일부터 불법주정차 주민..
· 부천시, 5중 역세권 부상 ‘부천종합운..
· 조용익 부천시장 “시민의 삶의 질 높..
· 국민의힘 공관위 13차 공천 발표… 단..
· 경기도, 정부 R&D 과제 중단 기업 긴급..
· 경기도, 올해 사회적경제조직에 4개 사..
· 경기도, 중소기업 품질경영활동 지원…..
· 부천시 여월동 아파트단지서 흉기 휘두..